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96차]22/07/26(화, 오전)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이 받는 축복" (계7:1~4)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22.07.26. 296차 성회 둘째 날 오전공부

 

요한계시록 제 7- 종 된 자의 구원과 백성 될 자의 구원

 

하나님의 인 맞은 종 계7:1~4

 

인의 비밀

하나님의 인은 무엇인가

하나님의 인 맞을 종의 자격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의 사명

하나님의 인을 치는 곳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의 역사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의 예정된 수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이 받는 축복

영적 이스라엘의 완성

영적 이스라엘이 되는 진리

 

하나님의 인 맞은 종들에게 주시는 축복 계7:1~4

환난에 피해 받지 않는 축복 단12:1, 24:21~22

33:4 - 황충이로 오는 환난

33:7~8 - 대적이 조약을 파하며 성읍을 멸시하며 사람을 생각하지 않는다.

33:11~12 - 호흡이 불이 되는 환난

8:13 - 삼대화

첫째 화 9:1~6, 9:12 - 황충이로 오는 화

=> 9:4, 9:3~6같이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은 피해를 받지 않는다.

둘째 화 9:13~19, 11:14 - 유브라데 전쟁으로 오는 화

=> 유브라데 전쟁에서 사는 길은 들림 받는 길 계11:12, 12:5

=> 예비처로 가는 길이다. 12:6, 12:13~16

셋째 화 11:14~15 - 16장 진노의 일곱 대접 재앙

천년왕국 그리스도의 나라를 이루시기 위해서 세상나라를 심판하시는데 그것이 진노의 일곱 대접 재앙이고 셋째 화다.

=>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은 하늘의 군대가 되어 계19:11~13의 심판주 예수님을 도와 심판에 참여하니 셋째 화의 피해를 받지 않는다.

하늘의 군대 계19:14~15

=> 순교자 계6:9~11, 인 맞은 종 계7:1~4

흰 옷 입은 무리들은 예비처에서 보호처로 옮겨진다. 15:2~4

애굽에 10가지 재앙이 내려도 고센 땅에는 재앙이 내리지 않은 것과 같이, 지구에 일곱 재앙으로 심판을 받아도 보호처는 고센 땅과 같이 피해를 받지 않는다.

 

하나님의 보호가 가장 중요하기에 하나님의 인 맞은 종에게 주시는 첫 번째 축복이 환난에 피해 받지 않게 하시는 것이다.

 

하나님이 주시는 환난은 하나님의 역사로만 피해를 받지 않는다.

환난은 인간이 감당할 수 없기에 환난인 것이다.

이를 사도요한은 황충이로 오는 화, 전쟁으로 오는 화, 재앙으로 오는 화라고 하였고 이 환난 가운데 사는 길 또한 기록하였다.

 

재림의 주를 영접하는 축복

살전4:16~17, 11:12, 12:5

지상에 오시는 주님은 심판주로 오시는 것이기에, 공중으로 올라가 주님을 영접하는 것이다.

 

은혜시대 초림의 주, 된 일의 말씀을 전하는 종 => 씨 뿌리는 종

환난시대 재림의 주, 될 일의 말씀을 전하는 종 => 거두는 종

은혜시대에서 환난시대로 전환하는 가운데 교두보 역할을 하는 종이 있다.

=> 은혜시대 말씀도 전하고 환난시대 말씀도 전하는 정으로 은혜시대 사람들을 환난시대로 넘어갈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이다.

=> 인 맞은 종이 나오도록 하지는 못하지만, 환난시대 말씀을 모르는 사람들의 눈을 열어주는 역할이다.

=> 이 종들을 통하여 환난시대로 넘어온 사람들이 환난시대 말씀을 통해서 인 맞은 종들로 나오게 되는 것이다.

 

25:1~13 - 기름과 등불을 준비해야 한다.

=> 기름과 등불이 무엇인지에 대해 답을 내놓지 못한다면 알지 못하는 것이다.

슬기로운 다섯 처녀 : 기름과 등불을 준비한 교회

미련한 다섯 처녀 : 기름을 준비하지 못한 교회

열 처녀 모두 주의 재림을 바라보았기 때문에 미련한 다섯 처녀는 예수 믿지 않는 사람이라고 할 수 없다.

24, 25장은 복음서의 종말론이다.

예수님이 자신을 기다리는 사람은 기름과 등불을 준비해야 한다고 친히 말씀하셨다.

졸며 잔다는 것은, 주의 재림을 의식하지 못하고 살아가는 것을 의미한다.

내가 주의 재림을 의식한다면 내 삶에 변화가 와야 한다.

기름과 등불을 준비한 교회도, 기름을 준비하지 못한 교회도 다 졸며 자니까 마25:5~6같이 외치는 제 3의 인물이 등장하였다.

=> ‘보라 신랑이로다 맞으러 나오라

=> 신랑이 오는 것을 보고 열 처녀를 깨우기 위해 외쳤다.

기름을 준비한 교회는 바로 등불을 밝혀서 주의 재림을 맞이하였지만,

기름을 준비하지 못한 교회는 기름을 사러 갔다고 하였으니 이는 세속화되었음을 의미한다.

이를 합2:1~3에서는 묵시를 바라보는 파수꾼이라고 하였다.

이 종이 계7:1~4의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이다.

우리는 시간이 갈수록 주의 재림이 가까웠다고 소리를 높여 외쳐야 한다.

그런데 가면 갈수록 흐릿해진다면 졸며 자는 교회가 되는 것이다.

가면 갈수록 더 열정과 열심을 가지고 외쳐야 마25:5~6같이 외치는 종이 되는 것이다.

기름과 등불을 준비하라는 것은 말씀을 전하는 것이고

기름은 무엇이고 등불은 무엇이며 관련된 성경은 어디인지 전하는 것이 진리를 전하는 것이다.

말씀과 진리를 전해야 생명이 전해지는 것이다.

 

19:6~8 -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를 입어야 한다.

자신은 기름과 등불을 준비하였는지,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를 입었는지 생각해봐야 한다.

많은 사람들은 이것들을 준비하였는지 알지 못한다.

기름과 등불이 무엇이라고 제대로 가르쳐준 적이 없다면 본인 스스로 알기는 힘들다. 그렇기에 교육이 필요한 것이다.

 

9:28 - 죄와 상관 없어야 한다.

 

이 세 가지는 주님을 영접하기 위한 필수조건인데, 사람들은 이를 모르기에 예수 믿다가 주님이 오시면 영접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또 모르는 것은 그냥 주님을 영접하는 것이 아니라,

주의 재림 전 1260일 동안 인 맞은 종 144,000이 전 세계에 예언하게 된다.

=> 25:5~6같이 외치는 것이다.

 

24장에서는 주님이 도적같이 오신다고 하였다.

살전5:1~6에서는 빛의 아들에게는 주의 날이 도적같이 이르지 않기에 때와 시기에 관하여 기록할 필요가 없다고 하였다.

주님이 오시는 날을 열 처녀와 같이 졸며 자므로 전혀 모르는 사람도 있기에 도적같이 이르시지만, 깨어서 외치는 자에게는 주의 날이 도적같이 이르지 않는다는 것이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45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10월 성산 성회 안내

228362022년 6월 14일
공지

10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192142022년 5월 10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82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