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94차]22/06/07(화. 저녁) "하늘에 전쟁" (계12:7-9)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22.06.07. 294차 성회 둘째 날 저녁예배

 

하늘의 전쟁 계12:7~9

 

1. 하늘의 전쟁은 미가엘과 용이 싸우는 영적인 전쟁이다.

공중의 권세를 잡은 용과 그의 사자들을 쫓아내기 위해서 미가엘과 그의 사자들이 동원된다.

12:7~8

2:2같이 마귀는 공중의 권세를 잡고 계12:10같이 밤낮 성도들을 참소하였다.

주님의 공중재림과 주님을 맞이하기 위해 들림 받을 시기가 가까웠기에 하늘의 전쟁이 일어나게 된 것이다.

이 전쟁은 미가엘이 이기는 것으로 결론이 정해진 전쟁이다.

영적인 싸움이기에 보지 못하고 듣지 못하지만, 성경에서 증명한 전쟁이다.

그러나 우리 시대 사람들은 기도하고 하나님의 뜻대로 살기보다는 먹고 마시고 즐기고 놀러가기를 노력한다.

 

2. 용과 그의 사자들을 공중에서 쫓아내는 전쟁이다.

공중권세를 6000년 동안 잡고 있던 사단이 쫓겨나게 되니 공중이 깨끗이 청소되는 것이다.

살전4:16~17

용과 그의 사자들은 공중에서 쫓겨나고, 땅에서 믿음을 지킨 종들은 공중으로 끌어올려 주를 영접하게 하신다.

살전4:16~17의 말씀이 계11:12같이 이루어진다.

하나님의 음성의 힘에 끌어올려지는 것이다.

12:5 - 하나님 앞과 보좌 앞으로 올려가더라.

 

3. 마귀 참소를 끝내는 전쟁이다.

마귀는 하늘의 전쟁에서 패하면서 땅으로 내어 쫓기면 다시는 올라가지 못한다.

보좌를 왕래하며 참소하던 사단의 참소가 끝이 나게 된다.

12:10 - 밤낮 참소하던 자가 쫓겨났고

용의 기를 꺾으시고 종들의 기를 살리신다.

12:12 - 용이 자기 때가 얼마 못 된 줄을 알므로 크게 분 내어 너희에게 내려갔음이라

12:11 - ‘어린 양의 피와 자기의 증거하는 말을 인하여 저를 이기었으니 그들은 죽기까 지 자기 생명을 아끼지 아니하였도다

=> 예수의 피, 다 증거하는 말씀, 목숨 걸은 순교의 사상으로 마귀 참소를 이긴다.

사단에게 참소거리를 주지 않아야 한다. 그렇기에 말을 조심해야 한다.

 

4. 영계의 혼란과 혼선, 말씀의 혼란과 혼선이 오는 전쟁이다.

하늘의 전쟁으로 인하여 땅 위의 우리와 보좌에 계신 하나님과의 통로가 차단되었다.

능력을 가진 사람의 기도만 이 전쟁을 뚫고 보좌에 닿을 수 있는 것이다.

하늘의 전쟁으로 인해서 혼란과 혼선이 있기에, 쉽게 받는 응답을 주의해야 한다.

음성을 듣는 것이 응답이 아닌, 기도가 이루어지는 것이 응답이다.

응답을 기다려야 하는데 많은 사람들은 대답을 원하고 있기에 조심해야 한다.

40:29~31, 46:10~11같이 독수리와 같이 향상하고 힘을 주셔서 지치지 않고 곤비하지 않게 하신다.

4:10같이 다림줄로 말씀의 기준을 잡고 동요 없이 흔들림 없이 정로로 가야 한다.

이러한 것이 하나님의 역사다.

하늘의 전쟁이 있어도 영적인 영향을 받지 않아야 한다.

언제든지 기도할 수 있어야 하고, 그 기도가 상달되어야 하고, 응답되어야 한다.

영계의 혼란과 혼선, 말씀의 혼란과 혼선이 있는 이 시기에 자신의 영적관리를 잘해야 한다.

 

5. 땅과 바다에 화가 오는 때이다.

공중은 깨끗하게 청소가 되지만, 용과 그의 사자들이 땅으로 내려옴으로 인해서 땅과 바다는 화를 받게 된다.

그렇기에 공중으로 올라가든지 예비처로 피해야 한다.

12:12 - ‘자기의 때가 얼마 못 된 줄을 알므로 크게 분 내어 너희에게 내려갔음이라

화를 받는다는 것은, 8:13의 삼대화를 의미함이다.

 

하늘에 전쟁이 있다는 것을 한시도 잊어서는 안 된다.

다가오는 미래를 대비하고 준비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

 

결론 : 하늘의 전쟁이 있으니 자기 관리를 철저히 할 때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601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9월 성산 성회 안내

113422022년 6월 14일
공지

9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95402022년 5월 10일
2612

[296차]22/8/3(밤) "성령의 감동을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계1:9-10, 계4:1-3) 

132022년 8월 4일
2611

[296차]22/8/2(밤) "새일을 계속해서 나타내시는 하나님" (사43:18-21) 

102022년 8월 4일
2610

[제296차]22/8/1(월.저녁) "새 영과 새 마음을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겔11:19-20,  겔36:26-27) 

102022년 8월 4일
2609

[제296차]22/7/30(토.저녁) "이슬 단비를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미5:7-9) 

112022년 8월 4일
2608

[제296차]22/7/29(금.저녁) "뜻을 정한 종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단1:-8-9) 

132022년 8월 3일
2607

[제296차]22/07/28(목.저녁) "저는 자 쫓겨난 자 환난 받게 한 자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미4:6-7) 

132022년 8월 3일
2606

[제296차]22/07/27(수.저녁) "우편 사단을 쫓아 주시고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슥3:1-6) 

92022년 8월 3일
2605

[제296차]22/07/26(화.저녁) "지명하신 종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사43:1-4) 

112022년 8월 3일
2604

[제296차]22/07/25(월.저녁)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를 놓치지 마라" (사43:18-21) 

112022년 8월 3일
2603

[제295차] 22/07/07(목,저녁) "성령으로 기름 부음 받을 때다"(요일2:20, 27)  

362022년 7월 13일
2602

[제295차] 22/07/06(수,저녁) "환난시대에 맞는 기도를 할 때다"(사33:2) 

362022년 7월 13일
2601

[제295차] 22/07/05(화,저녁) "여호와를 찾을 때가 됨이다"(사55:6-11) 

292022년 7월 13일
2600

[제295차] 22/07/05(화,저녁) "여호와를 찾을 때가 됨이다"(사55:6-11) 

262022년 7월 13일
2599

[제295차]22/07/04(월. 저녁) "때가 가까우니 물러서지마라"(히10:37-39) 

282022년 7월 13일
2598

[제294차]22/06/10(금.저녁)  "시온의 성회" (욜2:15-17) 

592022년 6월 17일
2597

[ 제294차] 22/6 /8(목.저녁)  " 아마겟돈 전쟁 "(계16:16) 

532022년 6월 17일
2596

[제294차]22/06/08(수.저녁) "유브라데 전쟁" (계9:13-19) 

542022년 6월 17일
2595

[제294차]22/06/07(화. 저녁) "하늘에 전쟁" (계12:7-9) 

562022년 6월 17일
2594

[제294차]22/06/06(월. 저녁) "민족의 전쟁" (마24:6-8) 

482022년 6월 17일
2593

[제293차]22/05/06( 금. 저녁) "지혜있는 종에게 종말의 비밀을 알려주신다"(계17:9-13) 

942022년 5월 1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