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96차]22/7/30(토.저녁) "이슬 단비를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미5:7-9)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22.07.30. 296차 성회 여섯째 날 저녁예배

 

이슬 단비를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5:7~9

 

예수의 복음이 창대해져 땅 끝까지 전해지면 미5:5~6같이 북방의 앗수르가 궁들을 밟으러 내려온다고 하였다.

이러한 일이 일어날 때가 가까워오면 미5:7~9같이 하나님이 이슬과 단비를 내리는 역사가 있다.

이슬과 단비를 받는 종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는 것이다.

1. 이슬과 단비를 주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27: 27~28

에서가 사냥을 하러 나간 사이에 야곱이 이삭에게 믿음의 3대 조상이 되는 이슬의 축복을 받았다.

6:23~24

6:36~40

미디안과의 전쟁을 앞둔 기드온에게 주신 이슬의 응답은 여호와 살롬이다.

=> 너는 안심하라, 두려워마라, 죽지 아니하리라

=> 여호와는 평강이시라.

5:7~9에서 이삭과 기드온에게 주셨던 이슬을 언급한 것이다.

이슬이 내리는 소리가 없기에 어느 누구도 알지 못하지만, 아침에 볼 수 있는 것과 같이 받지 않는 사람은 모르는 사이에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다.

야곱이 아버지로부터 이슬의 축복을 받을 때 에서가 몰랐고,

기드온이 하나님으로부터 이슬의 응답을 받을 때 기드온이 몰랐다.

민족의 전쟁을 앞두고 될 일의 말씀을 전하는 제단에 이슬의 은혜가 내린다.

4:1~3을 보면, 말일에 일어나는 종말의 역사가 미5:7~9에서 이슬과 같이 내리는 것이다.

야곱과 기드온은 이슬만 받았지만, 우리에게는 단비의 축복도 함께 주신다.

4:7~8 - 추수하기 석 달 전에 어떤 성읍에는 비가 내리고 어떤 성읍에는 비가 내리지 않는다.

이와 같을 때에 영적으로 비가 내리는 역사가 단비다.

영적으로 기갈을 당해서 사람들이 컬컬해서 다닐 때 말일에 아름다운 소식, 될 일의 말씀, 영원한 복음을 전해지는 곳에 단비를 내려주신다.

단번에 컬컬한 심령이 해갈될 수 있는 은혜가 단비다.

그렇기에 이슬과 단비는 마지막 때에 우리가 필수적으로 받아야 하는 은혜다.

열매 맺는 새로운 기회, 소생케 되는 새로운 기회, 컬컬함이 해갈되는 새로운 기회를 주시기 위해 이슬과 단비로 은혜를 주시는 것이다.

야곱과 같이 약속이 시행되는 축복도 받게 되고, 기드온과 같이 안심하라, 두려워 마라, 죽지 아니하리라는 축복도 받게 된다.

 

2. 인생이나 사람을 기다리지 않게 하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5:7~8

이슬과 단비를 받은 사람은 인생이나 사람을 기다리지 않고 의지하지 않는다.

17:5~6을 보면, 혈육으로 권력을 삼지 말라고 하였다.

7:2~6

7:7~10 - 구원의 하나님만 바라보라

이슬과 단비를 받은 종은 인생이나 사람을 기다리지 말고 혈육으로 권력을 삼지 말고 가족도 믿지 말고 오직 구원의 하나님만 우러러 바라보아야 한다.

사람의 안 좋은 모습을 보고 교훈으로 삼아야 한다. 자신의 허물을 잘 보지 못하기에 남의 허물을 보고 교훈으로 삼게 하시는 것이다.

이슬 단비를 받은 종은 하나님만 바라보면 어두운데 앉으면 빛이 되어주시고, 엎드러져 있으면 일으켜 주신다. 대적이 있으면 거리의 진흙같이 밟히는 것을 보게 하신다고 하였다.

사람의 말에 연연하기보다 얼마나 하나님 앞에 공의롭고 정직하고 진실하고 바르냐는 것이 더 중요하다.

 

3. 젊은 사자 같이 만드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4:7 - 네 생물 가운데 첫째 생물이 사자 같다고 하였다.

=> 6:2에 흰 말과 첫째 생물의 연관성이 있다.

백마의 사상을 가지고 적마의 삼 세력을 이기는 하나님의 사람으로 만드는 일에 이슬과 단비를 내려서 젊은 사자와 같은 용사의 신앙을 만드신다는 것이다.

10:1~3을 보면, 작은 책을 손에 들고 바다와 땅을 밟고 외치는데 사자의 부르짖는 것 같이 외친다고 하였다.

민족의 전쟁을 앞두고 이슬과 단비를 받은 종이 젊은 사자와 같은 신앙의 용사로 나온다는 것이다.

젊은 사자는 어떤 동물도 망설이거나 두려워하지 않는다.

이 복음을 위해서 젊은 사자와 같은 종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시는 것이다.

 

복음을 위해 무슨 일을 하는데 기분 나쁘게 하는 것은 감정을 자극하여 사단이 참소하는 것이기에 여기에서 꺾이지 말고 담대하게 열심을 가지고 가야 한다.

 

사람의 역사와 사단의 역사는 강한 것 같지만 그 끝이 약해지나 하나님의 역사는 약한 것 같지만 시간이 갈수록 태풍같이 강하게 역사해주신다.

=> 사람이 주는 기회 거절하고, 사단이 주는 기회 물리치고,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는 놓치지 않아야 한다.

 

젊은 사자 같이 만드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 젊은 사자 같은 역사가 오면, 믿음, 용기, 담력, 자신감, 확신이 오는 것이다.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는 처음부터 큰 기회를 주시는 것이 아니다. 작은 일이라도 할 수 있는 사람이 큰 일도 할 수 있는 것이다.

자기를 나타내려고 하는 사람보다 알아주지 않고 보이지 않는 가운데서도 최선을 다하는 사람을 내세우신다.

 

무엇인가를 하려고 하는 사람에게 하나님이 힘을 실어주시고 복을 주시고 기도를 들어주시는 것이다.

=> 아무것도 하지 않으려는 사람에게 힘, 지혜, 건강, 물질을 무엇 하려고 주시겠는가.

우리의 환경에서 하나님이 무엇을 요구하시는 것인지 생각해봐야 한다.

=> 기도하는 것, 봉사하는 것, 무엇이든지 하나님이 요구하시는 것이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다.

 

4. 남은 자로 만드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5:7~9 - 야곱의 남은 자

5:5~6같이 민족의 전쟁이 있을 때 살아서 남은 자가 되어야 한다.

하나님의 절대적인 보호가 없으면 살아남을 수 없다.

4:3 - 예루살렘에 생존한 자

17:6 - 감람나무를 흔들 때 두세 개, 사오 개가 되어야지 떨어지면 안 된다.

3:10 - 귓조각, 두 다리와 같이 남은 자

5:3 - 천 명 가운데 백 명, 백 명 가운데 열 명이 남는다.

9:9 - 만국을 체질하는 날 알곡은 한 알갱이도 떨어지지 않게 하신다.

보리 떡 다섯 개, 물고기 두 마리로 5000명을 먹이고 12광주리가 남음같이 12제자가 남아서 기독교 복음의 전성기를 이루어낸 것과 같이 민족의 전쟁에서 살아남은 자로 하나님의 역사를 나타내실 것이다.

동방 해 돋는 곳에서 하나님의 역사를 나타내시는데 다 죽는다면 성경의 예언이 이루어지지 않는 것이다. 그렇기에 말씀을 이루시려 전쟁 가운데 하나님이 살아남게 하실 것이다.

하나님이 우리를 살려주실 가치가 있어야 한다.

말씀을 제대로 들었다면 하나님이 주시는 어떠한 기회라도 놓치지 않고 남은 자가 되어야 한다.

 

5. 모든 대적을 이기게 하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7:9 - 대적을 거리의 진흙같이 짓밟으신다고 하였다.

5:9 - 네 손이 네 대적 위에 들려서 네 대적을 진멸하기를 바라노라

우리는 이슬과 단비를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하늘로 내리은 이슬과 단비를 받기 위해서는 하나님의 뜻과 마음에 합당한 자가 되어야 한다.

이슬과 단비를 받았다면 젊은 사자와 같은 용사의 신앙이 되어 인생이나 사람을 기다리지 않고 생존한 자가 되어야 한다.

 

 

결론 : 이기는 자로 만드셔서 새로운 기회를 주신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608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10월 성산 성회 안내

239212022년 6월 14일
공지

10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202422022년 5월 10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82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