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98차]22/10/3(밤) "동방야곱아 복역의 때가 끝이났다" (사40:1-2)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22.10.03. 298차 성회 첫째 날 저녁예배

 

298차 성회 20221003~ 1007

 

주제 : 동방 야곱아 정한 때가 되었다. 2:1~3

 

동방야곱아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40:1~2

 

애굽에서 종살이로 살아가는 히브리 민족이 낙망하고 포기하였을 때 모세를 보내어 출애굽이라는 큰 소망을 주시며 430년 복역의 때를 끝나게 하셨다.

약속의 땅에서 또 범죄하니 바벨론에서 70년 동안 복역의 때를 겪게 하셨다.

70년 기한이 차게 되니 메데 바사를 통하여 바벨론을 멸망시키시고 돌아가게 하셨다.

복역의 때가 끝나는 사람에게 하나님의 위로가 내릴 것이다.

히브리 백성을 위로하신 하나님이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동방야곱에게 하나님의 위로가 함께 할 것이다.

사람의 위로 백 마디보다 하나님의 위로 한 마디가 우리를 일으켜 세우실 것이다.

너희 하나님이 가라사대 너희는 위로하라 내 백성을 위로하라

그 복역의 때가 끝났고 그 죄악의 사함을 입었느니라

복역의 때가 끝나고 모든 죄의 사함을 얻으면 치료 받고 자유함을 얻게 될 것이다.

1. 죄와 허물로 인한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44:21~23

안개 같고 구름같이 빽빽한 죄와 허물이 사함을 받아야 복역의 때가 끝나게 된다.

모세가 애굽의 왕자로 살다가 사람을 죽이고 미디안으로 도망가 40년 동안 있었다.

=> 모세에게는 미디안 광야에서의 40년이 복역의 때였다.

이 복역의 때가 끝날 때가 되니 호렙산 떨기나무 불꽃 가운데 하나님이 나타나셔서 모세를 부르셨다.

=> 사람을 죽인 손을 품속에 넣었다 빼면서 문둥이였다가 회복되는 것으로 죄와 허물을 해결해주셨다.

죄와 허물로 인한 복역의 때가 끝난 종들에게 자유함을 모세에게 주신 것과 같이 주실 것이다.

모세의 손에 들린 지팡이에 능력이 역사하였고, 말 한 마디에 히브리 민족 200만이 움직였다.

복역의 때가 끝난 모세는 홍해를 갈랐고 하늘로 만나를 내리기도 하였다.

 

2. 마귀 참소로 인한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12:10

마귀 참소로 인하여 복역을 겪은 사람이 욥이다.

하루아침에 재산이 사라지고 10명의 자녀가 죽고, 아내는 미쳤고, 온 몸에 피고름이 흐르게 되었다. 그랬음에도 욥은 끝까지 입의 문을 지켰다.

기한이 차게 되니 마귀는 사라지고, 만신창이가 되었던 몸은 회복되고, 아내는 돌아오고, 자녀도 다시 낳았고, 재산은 갑절로 회복시켜 주셨다.

마귀 참소가 끝날 때 욥에게 복역의 때가 끝난 것과 같이, 우리에게도 마귀 참소가 끝날 때 복역의 때가 끝날 것이다.

마구 참소를 벗어날 수 없지만, 입의 문은 끝까지 지켜야 한다.

욥과 같이 복역의 때가 끝나면 우리도 마음도 몸도 치료함을 받아 마음도, 정신도, 몸도 욥과 같이 자유함을 얻게 하실 것이다.

 

3. 불순종으로 인한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삼상15:22~23

사울 왕이 불순종할 때 사무엘이 사울에게 한 말이다.

여호와께서 번제와 다른 제사를 그 목소리 순종하는 것을 좋아하심같이 좋아하시겠나이까.’

=> 사울이 아말렉을 치고 전리품으로 좋은 것을 가져온 것은,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려고 가져왔다고 말할 때 사무엘이 한 말이다.

사울에게 있었던 사건은 우리에게 주시는 교훈이다.

=> 인간적인 생각을 가지고 욕심을 내었기 때문이다.

17장에서 히브리 민족을 아말렉이 대적한 것을 보시고 사울에게 아말렉을 진멸하도록 명령하셨다.

그러나 이를 거역하였기에, 여호와의 말씀을 버렸으므로 여호와께서 왕이 되지 못하도록 버리셨다고 하였다.

욕심을 내세우면 잘못된 판단을 가지게 되는 것이다.

순종하는 영을 부어주시고 순종하는 마음을 주셔서 순종하는 사람으로 바른 판단, 바른 생각을 가지고 바른 언행으로 살아갈 수 있게 하시기를 구해야 한다.

 

4. 숨겨놓고 감추어놓은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49:1~3, 49:14~16

숨겨놓고 감추어놓았던 종을 하나님은 잊지 않고 기억하신다.

애굽에서 옥살이하는 요셉을 잊지 않으셨고

미디안에 있던 모세를 잊지 않으셨고

밧모섬에 있던 사도요한을 잊지 않고 찾아오셨다.

숨겨놓고 감추어놓았던 종을 잊지 않으신다.

복역의 때를 끝내도록 하나님이 잊지 않고 찾아오실 것이다.

 

5. 하나님의 모략으로 인한 복역의 때가 끝이 났다.

46:10~11

사단의 모략, 사람의 모략은 떠나가게 하시고, 하나님의 모략 가운데 살았던 종에게 아직 이루지 아니한 일을 깨우쳐주셨다면, 독수리가 날개 치며 올라감과 같이 그 종을 최고의 영계, 말씀을 가진 종으로 붙들어 쓰실 것이다.

멀리 보고, 넓게 보고, 깊이 들여다 볼 수 있게 하신다.

하나님의 모략은 안 되는 것 같아도 잘 되게 하신다.

하나님의 모략은 복역의 때가 끝나면 그 결말이 아름답다.

 

 

결론 : 복역의 때가 끝이 난 종들의 시대가 되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635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3년 2월 성산기도원 대성회

5652023년 1월 10일
공지

2023년 2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402792022년 5월 10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82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