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32차 [2016/9/8 (금) 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알려야 하는 이유 (계10:7)]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 하나님의 비밀을 알려야 하는 이유


 1) 무지한 사람을 깨우치기 위함이다. (사6:9-10)

 눈이 있어도 보지 못하며, 보기는 보아도 알지 못하고, 귀가 있어 듣기는 들어도 깨닫지 못하는 사람들이 하나님의 비밀을

 알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는 무지 하여 깨닫지 못하기 때문이다. 전쟁의 기운이 점점 다가와도 무지한 사람은 깨닫지 못한다.

 완악하고 둔한 마음이 영적으로 깨어나 예민하고 분별있는 삶을 살아야 한다. 그래서 나쁜 일은 대비하고, 좋은 일은 준비할

 수 있어야 한다.


  많은 사람들은 하나님이 우리 앞에 어떤 일을 이루시려고 하는지 전혀 관심이 없다.

 영적으로 무지하게 된 이유는 하나님이 그렇게 만드셨다는 것이다. 사6:11을 참고하면 민족의 전쟁이 있을 때까지 무지하게

 두신다고 하였다. 사6:13에서 말하는 거룩한 씨란 계22:11에서 말씀한 거룩한 자를 말한다. 하나님은 거룩한 씨로 남기기 위해서

 사4:4같이 심판하는 영과 소멸하는 영을 부으신다고 하였다.

  하나님의 뜻이 있는 사람에게 하나님의 비밀을 전하면 반응을 보이게 된다.


  2) 졸며, 자는 종들을 깨우기 위함이다. (마25:1-13)

   졸며 잔다는 것은 무지하다는 것이다. 마25:1-13을 보면 세 부류의 인물이 등장한다. 슬기로운 다섯 처녀, 미련한 다섯 처녀,

  외치는 자가 있었다. 이들의 공통점은 신랑 예수를 기다렸다는 것이다. 또 다 졸며 자고 있었다는 것이다. 차이점은 슬기로운

  다섯 처녀는 기름과 등불을 준비했다면 미련한 다섯 처녀는 기름과 등불을 준비하지 못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때가 되면 신랑이

  로다 라고 외치는 제3의 인물이 나오게 되는 것이다. 안일과 태만, 게으름에 빠져 있지 말고, 무지한 자가 되지 말고, 준비하고

  깨어 있어 주의 재림을 알려야 한다. 제3의 인물은 슥4:1을 보니 천사가 와서 나를 깨우니 마치 자는 사람이 깨우임 같더라고

  하였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735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9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141842024년 5월 17일
공지

7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5633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853822023년 9월 11일
2266

제233차 [2016/10/7 (금) 다림줄로 기준 잡은 인 맞은 종의 수가 차게 하신다 (슥4:10)]

15522016년 10월 26일
2265

제233차 [2016/10/6 (목) 검열하여 인 맞은 종의 수를 채워 주신다. (사13:2-4)] 

13232016년 10월 26일
2264

제233차 [2016/10/5 (수) 금기름을 부어 인 맞은 종의 수를 채워주신다. (슥4:12-14)

16982016년 10월 25일
2263

제233차 [2016/10/4 (화) 동방 땅 끝에서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의 수가 차게 하신다. (사24:14-16)]

16952016년 10월 19일
2262

제233차 [2016/10/3 (월) 이방인의 충만한 수가 차기까지 끝까지 가라. (계7:1-4, 롬11:25)]

17542016년 10월 4일
2261

제232차 [2016/9/8 (금) 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알려야 하는 이유 (계10:7)]

13952016년 9월 24일
2260

제232차 [2016/9/8 (목) 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주시는 종에게 주시는 역사 (계4:1-2)] 

16262016년 9월 24일
2259

제232차 [2016/9/ 7 (수) 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알릴 사명있는 종 (계1:1)] 

14482016년 9월 24일
2258

232차 [2016/9/6 (화) 하나님의 비밀을 바로 알아야 할 때다. (계10:7)] 

14732016년 9월 7일
2257

제232차 [2016/9/5 (월) 지명한 종을 쓰시는 역사(사43:1)]  

13662016년 9월 6일
2256

 제231차 [2016/8/5 (금) 지명한 종을 쓰시는 역사(사43:1)] 

16912016년 8월 14일
2255

제231차 [2016/8/4 (목) 여호와의 신을붓고 기름부어 복음의 기호를 들게하신다(사61:1)]

15352016년 8월 14일
2253

제231차 [2016/8/3일 (수) 일곱영의 역사를 주셨어 복음의 기호를 들게하신다. 계5:6

15352016년 8월 5일
2252

제231차 [2016/8/2 (화)  자산위에 기호를 세울 종으로 복음의 기호를 들게 하신다]

15952016년 8월 5일
2251

제231차 [2016/8/1월 (저녁) 열린문의 축복을 주셨어 복음의 기호를 들게하신다. (사11:11-12, 10)]

14752016년 8월 5일
2250

제231차 [2016/7/30 토(저녁)귀와 눈과 입을 열어주신다 . (사50-4-9)]

17372016년 8월 5일
2249

제231차 [2016/7/29 (저녁)복음의 전국화, 세계화를 이루도록 큰 물질의 문을 열어주신다. ] 

15972016년 8월 5일
2248

제231차 [2016/7/28 목 (저녁) 사람 살리도록 전도의 문을 열어주신다. (골4:3)] 

19352016년 8월 2일
2247

 제231차 [2016/7/27 수 (저녁) 하나님이 쓰실 종들에게 기도의 문을 열여주신다. (약5:16-18)]  

17822016년 7월 28일
2246

제231차 [2016/7/26 화 (저녁) 뜻이 있는 종들에게 마음의 문을 열어주신다. (눅24:45)]

17092016년 7월 28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