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36차 [20171/3  하나님이 쓰실려고 찾으시는 종(요4:22-24)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제236차 [20171/3  하나님이 쓰실려고 찾으시는 종(요4:22-24)

 

하나님이 쓰시려고 찾으시는 종 요4:22~24

 

· 내가 하나님을 찾기보다 하나님이 우리를 찾으셔야 한다.

· 하나님은 어느 종이든 필요하시면 찾아오셨다.

· 방주를 만들기 위해 여호와가 노아를 찾아오셨고,

· 아브라함을 믿음의 조상으로 쓰실 때가 되니까 하나님이 아브라함에게 본토 친척을 떠나라고 하셨고,

· 출애굽을 위해 모세를 쓰실 때가 되니까 호렙산 떨기나무 불꽃 가운데 여호와가 찾아오셔서 모세를 부르셨다.

· 예수님이 제자들을 쓰시기 위해 갈릴리 바닷가로 제자들을 찾아오셨다.

· 베드로에게 배와 그물을 버리고 나를 따라오라 사람을 낚는 어부를 만들리라고 하셨다.

· 사도요한에게 요한계시록을 기록하게 하시기 위해 주후 95년경 밧모섬에 주님이 찾아오셨다.


1.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하는 종을 찾으신다.


· 우리 시대에는 예배를 우상적인 예배, 인본적인 예배, 자유주의 예배, 형식주의 예배를 드리고 있다.

· 신령과 진정으로 드려지는 예배가 없다.


=> 성령과 진정으로 드리는 예배다.

· 예배는 성령으로 드려져야 하고, 예배 안에 진리가 담겨져야 한다.

· 이렇게 예배를 드리는 자가 없기에, 하나님이 찾으신다는 것이다.


· 1장에서 제단이 부패하였기에, 하나님께 드리는 제사를 흠 있는 제물로 드리므로

이러한 제단은 문을 닫고 말1:11과 같이 이방 민족 가운데 깨끗한 제물을 드리는 자를 찾으신다고 하였다.


· 우리시대 형식적으로, 외식적으로 예배를 드리고 자기 마음대로 예배를 드리므로

예배를 드린 후에 기쁘고 즐겁지 않는다면 상달되지 않은 예배다.


· 하나님이 나를 찾으신다는 것이 중요하다. 하나님이 나를 찾으시고 부르시면,

그 종의 삶에는 큰 역사가 따른다.


· 하나님이 모세를 찾아오시니 40년 동안의 광야생활이 끝났다.


· 하나님이 우리를 찾으시면 장중에 붙드시고 신과 같이 쓰실 것이다.


· 기도면 기도, 찬양이면 찬양, 설교면 설교, 강의면 강의,

무엇이든지 하나님이 그 종을 붙드시고 쓰시는 역사가 삶 속에 신비하게 일어날 것이다.

 


2. 정신을 차리고 깨어서 묵시를 바라보는 종을 찾으신다.


· 반대로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잠을 자며, 묵시를 바라보지 않는 자는 찾지 않으신다는 말도 된다.

· 2:1~3


· 성루에 서 있는 파수꾼은 정신을 차리고 있어야 한다.


· 파수꾼은 깨어있어야 한다. 아무리 성루에서 감시하고 있더라도 졸고 있다면 의미가 없다.

· 우리시대에 선지서와 요한계시록을 깨달은 종들은 우리시대의 파수꾼이다.

· 그래서 벧전4:7과 같이 정신을 차리고 있어야 한다.

· 25:5~6과 같이 깨어있어야 한다.

· 졸며 잠을 자는 종들에게 신랑이 오는 것을 외치며 깨워야 한다.

· 성루에 서 있는 파수꾼에게 기다려지는 것은 날이 밝는 것이다.


· 2:3에서 그것을 정한 때라고 하였다.

=> 묵시는 정한 때가 있나니 거짓되지 않고 지체되지 않고 정녕 응하신다.


· 성루에 선 파수꾼아 정한 때가 되었다.


· 묵시를 바라보는 파수꾼에게 영광의 빛이 아침 빛 같이 비춰져

정한 때를 가다린 종들에게 하나님이 찾아오시고 그 종을 쓰실 것이다.


· 영권과 물권을 회복시키시고 가장 힘들고 어려웠고, 시련과 연단을 겪었던 일을 영화롭게 하실 것이다.

 


3. 숨겨놓으시고 감추어놓으셨던 종을 찾으신다.


· 49:1~3

· 하나님이 숨겨놓으시고 감추어 놓으셨던 종은 빛을 보지 못하고, 사람들이 알아주지 않았다.

· 그릇도 자주 써서 금가고 이빨 빠지면 버리듯이,

하나님의 종도 버리시지 않기 위해 아끼시는 종은 숨겨놓고 감추어놓으신다.


· 말씀무장, 능력 무장시키기 위해서 날카로운 칼과 마광한 살과 같이 갈고 닦으셔서

49:14~15과 같이 잊지 않고 기억하셔서 내어놓을 때 말씀, 능력, 권세를 신과 같이 역사하게 하신다.

· 애굽을 보디발의 종으로, 옥살이를 하게 하시면서 숨겨놓고 감추어놓으셨다가 총리로 만드셨다.


· 하나님이 숨겨놓으시니까 방법이 없다. 정한 때를 기다리는 것 뿐이다.


· 모세를 이드로의 집에 40년 동안 숨기시니 아무도 찾지 않았으나,

40년이 차게 되니 여호와가 찾으시고 지도자로 세우셨다.


· 엘리야가 그릿 시냇가에 숨어 있을 때, 까마귀를 통해서 먹을 것을 주셨다.

그것이 떨어지니 사르밧 과부의 집에서 지냈으나, 때가 되니 갈멜산에서 불을 끌어내렸다.


· 사도요한을 밧모섬에 숨겨두시고 주후 95년경 주님이 찾아오시고, 그 만남을 통해서 요한계시록을 기록하게 하셨다.

· 하나님이 숨겨놓고 감추어놓으신 종은 정한 때가 되면 그 종을 찾으시고 그 시대에 최고의 종으로 쓰신다.

· 숨겨놓고 감추어놓으시면 남는 것이 시간이니, 칼을 날카롭게 하고 살을 마광하게 만들어야 한다.

=> 이는 곧 말씀의 검을 의미한다. 말씀무장을 하며 자신을 예수 그리스도의 형상으로 이루어야 하다.

 


4. 새 타작기계로 쓰실 종을 찾으신다.


· 41:14~15

· 새 타작기계로 쓰실 종은 때가 되기 전에는 지렁이와 같이 미약하게 만드신다.

· 지렁이와 같이 미약한 종을 하나님이 쓰실 때가 되면 그 종을 찾으셔서 새 타작기계와 같이 추수하는 종으로 만드신다.

· 말씀 있고, 능력 있고, 권세 있고, 아름다운 모습을 완성한 신령한 추수하는 종을 찾으셔서 쓰신다.

 


5. 백마의 사상을 무장한 종을 찾으신다.


· 6:2

· 붉은 말 사상이 물러간 종, 검은 말 사상이 물러간 종, 청황색 말 사상이 물러간 종

· 백마의 사상이 무장된 종

· 선지서와 요한계시록의 말씀으로 절대성을 무장한 종에게 하나님의 인을 치시기 위해 찾으신다. 7:1~4

· 24:31에서 예수님은 때가 되면 천사를 동원하여 하늘 이 끝에서 저 끝까지 사방에서 모으신다고 하였다.

· 하나님의 인 맞은 종을 모으시기 위해서 백마의 사상을 무장한 종을 찾으신다.

 

 

결론 : 하나님이 쓰실 종이 된 종 찾아내어 신의 역사를 주신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735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9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112162024년 5월 17일
공지

6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5346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847372023년 9월 11일
2406

제257차 2018/10/9(저녁)영광의 빛를 비추실 때 일어나는 역사(사60:1-3) 

7862018년 10월 21일
2405

제257차 2018/10/ 8 (저녁) 시대따라 빛을 비추어 주시는 역사 (사60:1-3)   

9192018년 10월 21일
2404

제256차 2018/ 9/ 7(저녁) 견고한 바위 예수님의 보장속에 살아라(사33:16) 

9262018년 10월 21일
2403

제256차 2018/ 9/ 6(저녁)  삼대직분을 주시려고 새로운 회복을 주신다 (사1.25ㅡ26 ) 

7192018년 10월 21일
2402

제256차 2018/ 9/ 5 (저녁) 삼대직분을 받을 종에게 내리시는 역사 (욜2:29-30)

6792018년 10월 21일
2401

제256차 2018/ 9/ 4(저녁) 삼대직분을 주시려고 지명하신 종 (사43:1)

7122018년 10월 21일
2400

제256차 2018/ 9/3 (저녁)  삼대직분의 축복을 받을 종 나오라 (계5.9ㅡ10)  

7662018년 10월 21일
2399

제255차 2018/ 8/10(저녁) 결말이 아름다운 종 (약5:11)  

8442018년 8월 30일
2398

제255차 2018/ 8/ 9 (저녁)  지명하신 종에게 주시는 역사 (사43:1) 

7582018년 8월 30일
2397

제255차 2018/ 8/ 8(저녁)  하나님의 인맞은 종이되라 (계7:1-4) 

8152018년 8월 30일
2396

제255차 2018/ 8/ 7 (저녁)  작은 책의 새대가 열려졌다 (계10:8-11)  

8702018년 8월 30일
2395

제255차 2018/ 8/ 6 (저녁)  진노의 날을 앞두고 모이기를 힘쓸 때다 (습2:1-2) 

8222018년 8월 30일
2394

제255차 2018/ 8/ 5 (저녁) ▣ 제사장의 부패와 성결 말2:1~4

7522018년 8월 30일
2393

2018/ 8/ 5 (오전)  기독교 삼대 역사(사24:14-16) 

11082018년 8월 30일
2392

제255차 2018/ 8/ 4(저녁) 예루살렘을 회복하게 하신다 (슥8:3) 

8372018년 8월 30일
2391

제255차 2018/ 8/ 3(저녁) 검열하시는 하나님의 역사 (사13:2-4) 

9322018년 8월 30일
2390

제255차 2018/ 8/ 2(저녁)  내가 여기있나이다 나를 보내소서  (사6:8) 

8702018년 8월 30일
2389

제255차 2018/ 8/ 1(저녁) 시온과 예루살렘이여 새 출발하자 (사52:1-2) 

8072018년 8월 30일
2388

제255차 2018/ 7/ 31(저녁)  하나님이 하시는 강권역사(슥3:1-5) 

7252018년 8월 30일
2387

제255차 2018/ 7/ 30(저녁)  모든 것은 하나님이 하시니 믿고 가라 (사45:6-7) 

9172018년 8월 30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