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31차 [2016/7/30 토(저녁)귀와 눈과 입을 열어주신다 . (사50-4-9)]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제목:귀와 눈과 입을 열어주신다.

본문:사50:4~9

 

· 하늘의 문, 마음의 문, 기도의 문, 전도의 문, 물질의 문이 열렸다면, 자신의 귀와 눈과 입이 열려져야 한다.

· 26:2~3과 같이 의로운 나라로 들어가는 문이 열려지게 하신다. 이 문이 마지막 문이다.

1. 귀를 열어주신다.

· 50:4~5

· 여호와께서 귀를 열어주신다.

· 믿음의 선진들 가운데 귀가 열리지 않은 사람은 없었다. 그 중에서 특별한 인물을 꼽는다면, 사무엘, 모세, 바울, 사도요한이 있다.

· 사도요한은 밧모섬에서 주후 95년경에 주의 날에 성령의 감동을 받으면서 나팔소리와 같은 주의 음성을 들었고, 그와 함께 놀라운 영계의 변화가 있었다.

· 이사야는 여호와께서 열어주신 귀를 학자의 귀라고 표현하였다.

=> 하나님의 말씀을 학자같이 잘 알아듣는 귀라는 말씀이다.

· 수많은 말씀을 전할 때 말씀 가운데 은혜를 받는 사람이 다수였지만, 그 가운데서 극소수의 사람이 말씀을 듣고 시험에 빠지는 경우도 있었고, 말씀으로 자해하는 사람도 있었다.

· 예수님의 제자가 12명이었는데, 삼년 동안 데리고 다니시면서 많은 말씀을 주셨음에도 가룟유다와 같이 파는 자도 나왔고, 베드로와 같이 모른다고 부인하는 자도 나왔다.

· 예수님이 말씀하셨어도 그런 사람이 나왔으니, 하물며 우리겠는가.

· 귀가 열린 다수의 사람들은 하나님의 말씀을 바로 듣고 은혜를 받았다.

· 열린 문의 축복은 우리의 귀까지 열어주셔서 될 일의 말씀을 학자같이 알아들을 수 있는 은혜가 함께 하실 것이다.

· 그 시대에 귀가 열린 사람들은 하나님이 귀하게 쓰셨다. 그렇다면 우리 시대에도 될 일의 말씀을 듣는 귀가 열린다면 하나님 편에서 귀하게 쓰이는 종들이 될 것이다.

· 이러한 종을 사43:3~4에서 보배롭고 존귀하게 만드신다고 하였다.

· 사도요한과 같이 귀가 열려서 다른 사람이 듣지 못했던 것을 들을 수 있는 귀가 필요하다.

 

· 귀가 열려서 학자의 귀가 된 사람은, 거역하지 않는다.

· 삼상15:22~23을 보면, 순종하는 것이 제사보다 낫고, 거역하는 죄는 사술의 죄와 같다고 하였다.

=> 거역하지 않는 사람은 사술의 죄를 범하지 않는 사람이 된다.

· 또한, 귀가 열린 사람은 뒤로 물러가지 않는다.

· 10:37~39에서는 뒤로 물러가는 자를 주님이 기뻐하시지 않고 침륜에 빠진다고 하였다.

· 그러므로 귀가 열려서 학자의 귀가 된 자는 침륜에 빠질 가능성도 없고, 주의 재림을 맞이하기 위해 앞으로 나가게 된다.

 

· 50:6을 보면, 학자의 귀를 받은 종은 때리는 자들에게 등을 맡기며, 수염을 뽑는 자들에게 뺨을 맡기며, 수욕과 침 뱉음을 피하려고 얼굴을 가리지 않는다고 하였다.

=> 여러 가지 어려운 일이 봉착하고, 힘든 일이 와도 비굴하지 않는 신앙이다.

 

· 이러한 사람을 7절에서, 얼굴을 부싯돌같이 굳게 하셔서 수치를 당하지 않게 하신다.

=> 강하고 담대한 종을 만드신다는 말씀이다.

· 복음을 위해서 어떠한 수치나 어려운 일도 감수할 수 있어야 한다.

· 수욕과 침 뱉음까지도 피하지 않는 자를 강하게 만드신다고 하였다.

· 수치나 어려운 일로 인하여 복음을 버리고 포기한다면 학자의 귀를 가지지 못한 자다.

 

· 8절에서 위와 같은 사람을 주님께서 의롭다고 인정하시며 가까이 계신다.

 

· 학자의 귀가 열린 종은 9절과 같이 여호와께서 도와주시니 그 사람을 정죄하는 자는 옷과 같이 해어지며 좀에게 먹힌다고 하였다.

· 헤롯이 세례요한을 죽이고 나서 그 결말은 충에 물려 죽었다고 한다.

 

· 삼상7:12의 에벤에셀이다.

 

2. 눈을 열어주신다.

· 3:18

· 안약을 사서 눈에 발라 보게 하라.

· 우리가 무엇이 잘 들리고 잘 보이냐가 중요하다.

· 하나님의 말씀이 잘 보이고, 하나님의 역사가 잘 보여야 이 시대의 진정한 영의 사람이다.

· 그러나 사람의 말이 잘 들리고 사람의 움직임이 잘 보인다면, 이는 육의 사람이다.

· 우리시대에는 학자의 귀를 받은 종, 신령한 눈이 열린 종을 여호와가 필요로 하신다.

· 이 시대 또한 그러한 종을 필요로 하고 있다.

· 안약과 같은 예언의 말씀으로 시대를 보는 안목, 미래를 보는 안목, 될 일의 말씀이 보이는 눈으로 변화되어야 한다.

 

· 이사야, 다니엘, 사도요한, 이러한 사람들의 공통점은 보좌세계가 보였다는 것이다.

· 땅의 것을 보는 눈하고, 보좌세계가 보이는 눈은 차원이 다르다.

· 미래가 보이려면 될 일의 말씀이 보여야 한다.

 

· 사람이 시험에 빠지고 잘못되려면 자꾸 안 좋은 사람의 말이 귀에 들린다. 자꾸 안 좋은 것이 눈에 보이게 된다.

· 복을 받기 위해서는 좋은 것들이 들리고 보여야 한다.

· 복을 받을 사람은 위의 것이 보이고, 복을 받지 못할 사람은 땅의 것이 보이게 된다.

· 바울의 눈에 비늘이 씌워지니까 예수를 믿는 사람들을 다 이단으로 보였다. 이러했던 바울이 마음을 돌이켜 예수를 믿으라고 전하니 이단 취급을 받았다.

 

· 주의 재림이 임박하였고, 민족의 환난이 임박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3. 입을 열어주신다.

· 귀가 열리지 않고 눈이 열리지 않은 사람은 입이 열려도 바른 진리와 말씀을 전할 수 없다. 바른 진리를 듣지 못하고 말씀을 보지 못했기 때문이다.

· 입이 열린 종을 본문에서는 학자의 혀라고 하였다.

· 하나님이 주신 말씀을 통해서 사람을 살리고 돕는 일에 입이 쓰여야 그 입이 열린 입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다.

· 쓸데없는 말로 수다를 떨고 궤변을 늘어놓고 자기가 불리하면 자신을 변론하고 번복하는 입은 열린 입이라고 할 수 없다.

· 1:9에서는 주의 손이 입에 닿았으니 주의 말씀이 입에 주신다고 하였다.

· 28:11에서는 생소한 입술에 방언이 임함과 같다고 하였다.

· 59:21에서는 후손의 입에서 말씀이 계속되게 하신다고 하였다.

· 모세를 출애굽시키는 지도자로 세우셨음에도 모세가 입이 뻣뻣하여 못한다고 하자, 하나님은 그 일을 할 수 밖에 없도록 아론을 옆에 세우셨다.

=> 그 증거로 모세가 애굽을 향해 가는데 아론으로 하여금 마중 나오도록 하셨다.

· 귀가 열리고 눈이 열린 종은 선지서와 요한계시록의 말씀을 정확하고 정교하게 전할 수 있게 하신다.

·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전할 때 물이 흐르듯이 끊임없이 나와야 한다.

· 이러한 입에 말씀을 주셔서 계10:11과 같이 마지막 때 다시 예언하는 종으로 쓰신다.

 

· 귀가 열린 상태에서 학자의 혀, 눈이 열린 상태에서 학자의 혀가 되어야 한다.

· 성령이 오시지 않고는 방언을 할 수 없는 것과 같이, 눈과 귀가 열리지 않고는 학자의 혀로 말씀을 전할 수 없다.

 

· 사람의 마음에 상처를 주고 교회에 분란을 일으키는 일에 입이 쓰여서는 안 된다. 사람을 깨우치고 권면하며 살리는 일에 입이 쓰여야 한다.

 

4. 의로운 나라로 들어가는 문을 열어주신다.

· 26:2

· 의로운 나라로 들어가는 문을 열어주시는 역사가 열린 문의 마지막 역사다.

 

 

결론 : 사람을 살리는 귀, , 입으로 쓰여야 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619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9월 성산 성회 안내

115482022년 6월 14일
공지

9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97742022년 5월 10일
259

제236차 [20171/2   정신 차리고 뜻을 정한 종 큰 은총을 입혀주신다 (단1:8-9)  

11602017년 1월 3일
258

2017년 송구영신예배/ 성루에선 파수꾼아 정한때가 되었다(합2:1-3)

11582017년 1월 2일
257

제236차 [2016/12/31 (토) 한 해의 끝맺음을 감사로 바로 하자 (살전5:18)

14042017년 1월 2일
256

제236차 금 저녁/ 정신차린 사명자여 소망을 가져라 (벧전4:7)

10842016년 12월 31일
255

제236차 목 저녁/ 정신 차리고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금식을 하자(사58:6-9)

10082016년 12월 31일
254

제236차 수 저녁/ 강권역사 받아 정신차리고 달려가자(슥3:1-5)

9662016년 12월 31일
253

제236차 화 저녁/ 사명자가 정신을 차리고 회개 할 때다(욜2:12-

10582016년 12월 28일
252

제236차 월 저녁/ 정신을 차리고 산 사람들과 못차리고 산 사람들

11662016년 12월 27일
251

제235차 금/ 하나님의 비밀을 깨달은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 (계10:7) 

11222016년 12월 12일
250

제235차 목/ 기도하는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약5:16-18)

11332016년 12월 9일
249

제235차 수/ 사랑받는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 (말1:2-3)

10692016년 12월 8일
248

제235차 화/ 지혜있는 종의 결말이 아름답다 (단12:9-10) 

11012016년 12월 7일
247

제 235차 월 / 결말이 아름다운 사람과 결말이 아름답지 못한 사람 (약5:11)

11212016년 12월 6일
246

제234차 금/  큰 물질에 새로운 회복을 받을 때다. (사45:3)

11052016년 11월 12일
245

제234차 목/ 체질의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 고전15:51-54, 사25:6-8

10592016년 11월 11일
244

 제234차 수/ 기도의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 약5:16

12472016년 11월 10일
243

제234차 화/ 믿음의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 약2:5, 계2:9 

11172016년 11월 9일
242

제234차 월/ 영계의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사1:25-25, 계12.7-9)

11252016년 11월 8일
241

제233차 금/ 다림줄로 기준 잡은  맞은 종의 수가 차게하 신다   슥4:10

10782016년 10월 8일
240

제233차 목/  검열하여 인 맞은 종의 수를 채워주신다. 사13:2-3 

12162016년 10월 7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