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7/11/12 (오전)  주의 재림을 준비하는 종으로 살때다(계22:20-21)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말씀 : 주의 재림을 준비하는 종으로 살때다(계22:20-21)

주의 재림을 준비하는 교회, 준비하는 종, 기업, 가정으로 살아가야 할 때다.
그럴 때 계속해서 발전하고 복을 받게 되는 것이다.


1.선지자들의 영을 부어 주신다(계22:6)
선지자들의 영이 들어오면 선지자 같은 마음이 되고,
선지자 같은 생각이 되고,
 선지자 같은 체질,
사리사욕이 없는 선지자 같은 생활을 하게 된다.


마지막 때는 계16:13-14에 귀신의 영이 본격적으로 역사한다.
이 귀신의 영은 용의 입, 짐승과 거짓선지자의 입에서 계속해서 나오는데,
귀신의 영이 세상에 가득하므로 계18:1-3같이 이 세상이 귀신의 처소가 되었다고 했다.

이럴 때 우리는 선지자들의 영을 받아 선지자적인 깨끗한 삶을 살아야 한다.

또, 사29:9-12같이 깊이 잠들게 하는 신이 교회마다 내려오고 있다고 했다.
그로 인해 마25:5-6같이 기름·등불 준비한 교회나 준비하지 못한 교회나 다 졸며 잔다고 했다.

이럴 때 주의 재림을 사모하고 기다리고 준비하는 교회에 선지자들의 영을 부어 주셔서 깊이 잠들게 하는 신도 들어오지 못하게 하시고,
선지자들의 영이 날마다 삶 속에서 깨우쳐 주셔서 주님과 멀어지지 않는 삶을 살게 하여 주시기를 바란다.


2.예언의 말씀을 가감하지 않게 하신다(계22:18-19)
예수님은 사도요한을 통해 요한계시록을 기록하게 하시고, 제일 마지막에 부탁하셨다.
이 책의 예언의 말씀을 듣는 각인에게 증거 하노니,
“이 말씀을 가감하지 말라”고 하셨다. 말씀 그대로를 아멘으로 받고, 말씀 그대로를 믿고, 말씀 그대로를 전하는 정직한 삶을 요구하셨다.

사26:7에도 의인의 길은 정직함이여,
 정직하신 주께서 의인의 길을 평탄케 하신다고 하였다.
 여기서 정직은 유교적인 정직이 아니다.


요한계시록의 말씀을 읽고, 듣고, 지키면서 가감없이 살아가는 정직한 교회로 살 것을 주님은 말씀하고 계시다.
 이런 사람이 주의 재림을 준비하는 종이다.

선지자들의 영을 받은 선지자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가감없이 외쳤던 것 같이,
 가감없이 믿었던 것 같이, 선지자들의 영을 받아서 이 말씀을 가감하지 말고 말씀 그대로 살아가야 할 때가 지금인 것이다.


3.두루마기를 빠는 생활을 하게 하신다(계22:14)
계22:14에서 거룩한 성에 들어갈 축복을 받을 사람에게 두루마기를 빨라고 했다.
빤다는 것은 돌이키고, 회개하는 것을 말한다.

두루마기는 계19:6-8에서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예복이라고 했고, 흰옷이라고도 표현하고 있다.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예복은 계14:4에 여자로 더불어 더럽히지 않는 신앙의 정절을 말한다.
주의 재림을 영접할 사람은 늘 신앙의 정절을 지켜야 한다.


4.구별된 삶을 살게 하신다(계22:11)
본문에 ‘그대로’ 한다고 했다. 우리 시대는 불의한 자와 의로운 자를 확정시키는 시대다.
이제 하나님께서 불의한 자로 확정하시면 의로워질 수 없고,
의로운 자로 확정하시면 불의에 빠지지 않는다.
거룩한 자, 더러운 자로 확정되는 순간 이것이 뒤바뀌지 않는 것이다.
 ‘그대로’가 적용되었기 때문이다.

우리는 의롭고, 거룩해져야 한다.
 다시 말해 나실인 같은 구별된 삶을 살아야 한다.
육적으로 조금 손해나는 것 같고, 더 안 되는 것 같더라도 구별된 삶, 의롭고 경건하고 합당한 삶을 살자.


5.예언의 말씀을 지켜서 복 있는 삶을 살게 하신다(계22:7)
계1:3에는 예언의 말씀을 읽고, 듣고, 지키는 자가 복이 있다
하였고, 계22:7에는 예언의 말씀을 지키는 자가 복이 있다고 하였다.
 또, 계1:3에는 때가 가깝다고 하였고, 계22:7에는 내가 속히 오리니 라고 하였다.

계1:3은 시작할 때 나온 말씀이고,
계22:7은 이 말씀을 마칠 때 주신 말씀으로 끝까지 말씀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말씀하고 있다.

요한계시록에서는 말씀대로 하면 복이요, 말씀대로 하지 않으면 화가 있다고 했다.
하나님이 예정하시는 축복을 받아야 할 때다.

결론 :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34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0년 12월 성회, 세미나 연기

70922020년 11월 29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86402020년 11월 2일
공지

주일 예배 안내

148372020년 9월 8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669872019년 2월 1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