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1/6/5 주일오전 [생기 받아 살아날 때다.(창2:7)]

◎ 생기 받아 살아날 때다.(창2:7)

    창2:7절에 흙으로 지음 받은 아담의 코에 생기를 불어 넣으시니 생령이 되었다.
    겔37:7-10절에 에스겔 골짜기의 해골 떼에게 생기를 넣어 큰 군대로 만드셨다.

    계11:7-12절에 다시 예언하다가 쓰러져 죽은 인 맞은 종 십사만 사천이 생기 받아 살아나 공중에서 주의 재림을 영접하게 된다.

    요11:25-26절에 예수님은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니”하고 말씀하셨다.
    그리고 죽은지 나흘되어 냄새나는 나사로에게 “나사로야 나오라”하셨다.
    그 때에 생명의 주가 되시는 예수님의 말씀 속에 생명의 기운이 역사해 죽은 나사로를 살리셨다.

    이러한 주의 은혜를 입은 베드로가 말씀을 외칠 때에 생명의 기운이 역사해 삼천 명, 오천 명씩 살아나는 역사가 있었다.


1) 생기 받아 영적의식이 살아날 때다.
    우리의 의식 속에 여호와를 경외하고 앙망하고 사랑하고 찬양하고 기도하고 예배해야 한다.

    영적 의식을 상실한 사람은 영적으로 잠을 자고 포도주에 취한 듯이 살아가고
    영적 의식이 살아난 사람은 깨어있어 신앙과 사상, 정신, 판단이 바로 된다.

    우리가 잠에서 취한데서 깨어나면 깨달음이 생겨 말씀을 깨닫고 진리를 깨닫는다.
    무의식 속의 신앙생활을 탈피하고 푸른 신앙을 가지자.


2) 생기받아 영적 의욕이 살아날 때다.
    영적 의욕이 떨어지면 교회에 있기 싫어지고 목회자가 영적 의욕을 상실하면 설교에 힘이 없어진다.
    그러나 주의 종에게 영적 의욕이 살아나면 설교가 살아나고 성도가 영적 의욕이 살아나면 예배가 살아난다.

    육적으로 의욕을 상실한 사람은 폐인이 되듯이 영적으로 의욕을 상실한 사람은 모든 영적 생활을 포기하게 된다.


3) 생기받아 영적 기능이 살아날 때다.
    영적 의식, 영적 의욕이 살아나면 영적 기능이 살아난다.
    육체의 기능이 하나라도 상실되면 굉장한 불편함을 느끼듯이 영적 기능이 상실되면 영적 생활에 큰 어려움이 생긴다.

    생기 받은 나사로가 죽었던 모든 기능이 살아났던 것같이 우리가 생명의 기운을 받아 영적 기능이 모두 살아나야 한다.
    영적 기능이 살아나서 하나님과 교통하는데 영적 장애가 없어야 신령한 영의 사람이 된다.


4) 생기받아 영적 감각이 살아날 때다.
    영적 감각이 상실되면 분별력을 상실하게 된다.
    육적인 일에는 열심을 내고 영적 일은 하나한 포기해 나간다면 영적 의식과 의욕, 기능, 감각이 상실되어 가는 것이다.

    육의 일도 합당하게 해야 되지만 영의 일도 바로하지 않으면 영적 감각들을 다시 회복하기 매우 어렵다.


5) 생기받아 영적 활동이 살아날 때다.
    영적 활동이 살아난 사람은 예배가 살아나고 전도가 살아나 사람을 살리게 된다.
    살아있는 사람이 사람을 살릴 수 있으니 생기받아 여적 활동이 살아나 하나님이 주신 사명을 바로 감당할 수 있어야 한다.


결론 : 영적회복이 일어나야 육적회복도 함께 일어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50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3년 4월 성산기도원 대성회

74222023년 1월 10일
공지

2023년 3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510492022년 5월 10일
472

2011/9/4 주일오전 [하나님의 역사가 살아있는 교회가 되게하자. (계9:4)]

20812014년 5월 17일
471

2011/8/28 주일오전 [이슬 단비 받은 종이 나올 때다. (미5:5-9)]

24312014년 5월 17일
470

2011/8/21 주일오전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 (사1:25-26)]

19422014년 5월 17일
469

2011/8/14 주일오전 [입이 성결 받은 사람. (사6:1-7)]

22492014년 5월 17일
468

2011/8/7 주일오전 [여호와가 자유함을 주신다. (사45:6-7)]

19862014년 5월 17일
467

2011/7/24 주일오전 [갈라놓으시는 때다. (마25:32-34)]

18662014년 5월 17일
466

2011/7/17 주일오전 [묵시를 바라보고 살 때다. (합2:1-3)]

17772014년 5월 17일
465

2011/7/10 주일오전 [안정된 축복으로 희색을 발하게 하신다. (사33:20)]

18402014년 5월 17일
464

2011/7/3 주일오전 [여호와가 희색을 발하게 하신다. (사60:5)]

16862014년 5월 17일
463

2011/6/26 주일오전 [희색을 발하는 역사. (사60:4-5)]

17482014년 5월 17일
462

2011/6/19 주일오전 [희색을 발하게 하신다. (사60:5-9)]

18682014년 5월 17일
461

2011/6/12 주일오전 [생기받은 신령한 영적 교회가 되자. (계12:1-6)]

18772014년 5월 17일
460

2011/6/5 주일오전 [생기 받아 살아날 때다.(창2:7)]

18112014년 5월 17일
459

2011/5/29 주일오전 [정한 때가 됨이라. (사4:4)]

22122014년 5월 17일
458

2011/5/22 주일오전 [하나님이 주시는 기운을 받을 때다. (히4:12-14)]

21982014년 5월 17일
457

2011/5/15 주일오전 [체질의 변화를 받을 때다. (고전15:52-54)]

18962014년 5월 17일
456

2011/5/8 주일오전 [노년이 되기까지 백발이 되기까지 함께 하시는 하나님. (사46:3-4)]

21492014년 5월 17일
455

2011/5/1 주일오전 [종말의 징조. (사19:5-10)]

22562014년 5월 17일
454

2011/4/24 주일오전 [그가 살아나셨느니라. (마28:1-6)]

17092014년 5월 17일
453

2011/4/17 주일오전 [예수님의 고난을 깊이 생각하자. (사53:4-5)]

25132014년 5월 17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82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