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1/9/18 주일오전 [은총을 입고 흠이 없는 사람. (단6:1-4)]

◎ 은총을 입고 흠이 없는 사람. (단6:1-4)

    노아는 당대의 의인이요, 완전한 자라고 했지만 술에 취해 자녀 앞에서 벌거벗은 모습을 보였고, 믿음의 조상 아브라함은 두려워 자신의 아내를 누이라고 거짓말을 했다.

    세상에 흠이 없는 사람은 예수그리스도 뿐이지만 본문에서 다니엘 선지자는 아무 틈, 아무 허물도 없고 그릇함도 없다고 하였다.

    계14:4-5절에 하나님의 인 맞은 종들은 입에 거짓말이 없고 흠이 없는 자라고 하였다.
    이는 노력으로 되는 것이 아니라 예수그리스도의 보혈의 능력으로 모든 죄를 사함 받은 그 순간에 흠이 없는 자가 되며 그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단9:23, 10:11, 10:18-19절에 은총을 크게 받은 다니엘은 흠이 없게 되었다.
    악하고 패역한 바벨 같은 이 시대에 다니엘 같은 은총을 입고 흠이 없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1) 충성되고 흠이 없고 허물이 없는 사람. (4)
    다니엘을 시기하는 사람들이 다니엘에 대하여 국사에 고소할 틈을 찾았으나 능히 아무 틈, 아무 허물도 찾지 못하였다.
    느부갓네살 왕, 벨사살 왕, 다리오 왕, 고레스 왕, 이렇게 네 명의 왕을 모시며 평생을 지냈으나 국사에 대하여 고소할 틈을 찾지 못한 것이다.

    하나님이 은총을 입혀주셔서 늘 새 영과 새 마음을 주시고 불의와 타협하지 않고 사리사욕이 없었던 것이다.


2) 무죄함이 명백한 사람. (22)
    자신이 하나님 앞에 나의 무죄함이 명백하다고 당당히 말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그러나 다니엘은 자신의 무죄가 명백하기에 사자가 상해치 못하였다고 고백했다.

    히9:28절에 두 번째 오시는 주님은 죄 없는 자를 만나주신다고 하였다.
    다니엘이 사자굴에 나오면서 자신의 무죄함을 증명했으나 1장부터 12장까지 자신을 대적하고 모함했던 사람들에 대한 말을 입 밖에 꺼내지 않았고 억울하다고 호소하지 않았다.


3) 남에게 해를 끼치지 않는 사람. (22)
    왕에게도 해를 끼치지 않았고 자신을 모함한 사람에게도 해를 끼치지 않았다.
    4대 왕을 모시며 막강한 힘을 가졌지만 단 한 번도 자신의 권력으로 남에게 해를 끼치지 않았고 기도로도 대적을 멸해달라고 기도하지 않았다.

    단9:20절에서 다니엘은 자신의 죄와 백성의 죄를 자복하고 주야로 금식하며 회개했다.


4) 늘 감사하는 여유 있는 사람. (10)
    환경이나 생활, 여러 가지 악조건 가운데 대적들이 지켜보고 있지만 전에 행하던 대로 하나님께 기도하며 감사하였다.

    고소를 당했어도 사자굴에 들어가게 되어도 여유 있었고 감사했으니 이것이 바로 하나님이 주신 은총이다.


5) 항상 위기 때마다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낸 사람. (단2:45-49)
    느부갓네살 왕이 자신의 꿈을 찾아내어 해석하라고 할 때 아무도 이 일을 할 자가 없어 모두 죽게 되었다.
    그 때 다니엘이 며칠 여유를 달라고 하며 자신의 친구들에게 기도를 부탁했고 밤 이상 중에 여호와가 다니엘에게 왕의 꿈과 그 해석을 알려주셨다.
    이 일을 통하여 47절같이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낸 것이다.

    단6:25-27절에 사자굴에서 나왔을 때도 다리오 왕은 조서를 내려 다니엘의 하나님을 찬양하며 섬기라고 하였다.
    기독교가 위기를 만난 이 때에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야 한다.


결론 : (단6:23)하나님만 변함없이 의뢰하는 사람.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4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1년 5월 비대면 성회 안내

582021년 4월 11일
공지

유튜브 실시간 온라인 예배시간 안내

72272021년 2월 28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287042020년 11월 2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902252019년 2월 13일
489

2012/1/1 주일오전 [새 일을 나타내시는 하나님. (사 43:18-21)]

17012014년 5월 17일
488

2011/12/25 주일오전 [성탄과 주의 재림. (사7:14)]

16122014년 5월 17일
487

2011/12/18 주일오전 [한 해의 끝맺음을 준비하자. (약5:11)]

16202014년 5월 17일
486

2011/12/11 주일오전 [부요한 자가 될 때다. (계3:17-18)]

16992014년 5월 17일
485

2011/12/4 주일오전 [잘했다 칭찬받게 하라. (마25:14-30)]

15962014년 5월 17일
484

2011/11/27 주일오전 [결말이 아름다운 사람. (약5:7-11) ]

16532014년 5월 17일
483

2011/11/20 주일오전 [하나님의 나라를 유업으로 받을 열매. (마21:43) ]

16422014년 5월 17일
482

2011/11/13 주일오전 [임마누엘 날개바람 일어나게 하신다. (사8:8, 사31:5)]

16092014년 5월 17일
481

2011/11/6 주일오전 [말일에 일어나는 예루살렘 역사. (사2:2-4)]

17732014년 5월 17일
480

2011/10/30 주일오전 [선지자의 사명. (사 6:1~5) ]

17632014년 5월 17일
479

2011/10/23 주일오전 [영원한 복음을 위해 사는 사람. (계14:6)]

17222014년 5월 17일
478

2011/10/16 주일오전 [예수님의 보장 속에 살 때다. (사33:16)]

17072014년 5월 17일
477

2011/10/9 주일오전 [항상 푸른 신앙으로 살 때다. (계9:4)]

17242014년 5월 17일
476

2011/10/2 주일오전 [말일에 일어나는 역사를 바라보자. (사2:2-4, 미4:1-3)]

16172014년 5월 17일
475

2011/9/25 주일오전 [마귀참소를 받지마라. (계12:10)]

15592014년 5월 17일
474

2011/9/18 주일오전 [은총을 입고 흠이 없는 사람. (단6:1-4)]

20082014년 5월 17일
473

2011/9/11 주일오전 [큰 은총을 입은 종 큰 깨달음을 주신다. (단10:10-12)]

17822014년 5월 17일
472

2011/9/4 주일오전 [하나님의 역사가 살아있는 교회가 되게하자. (계9:4)]

18062014년 5월 17일
471

2011/8/28 주일오전 [이슬 단비 받은 종이 나올 때다. (미5:5-9)]

20712014년 5월 17일
470

2011/8/21 주일오전 [새로운 회복을 받아야 할 때다. (사1:25-26)]

16532014년 5월 17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