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2.10.30[주일오후]민족전쟁(마24:6~8)

민족전쟁(24:6~8)

민족전쟁이 가까워오면 기근과 지진이 함께 동반한다고 말씀하고 있다.

 

1.이사야가 본 민족전쟁(8:5~8)

선지서는 그 당시 있었던 사실을 배경으로 해서 미래를 예언한 것이다.


5절 "여호와께서 다시 내게 일러 가라사대"

6절 "이 백성이 천천히 흐르는 실로아 물을 버리고 르신과 르말리야의 아들들을 기뻐하나니"

7절 "그러므로 주 내가 흉흉하고 창일한 큰 하수 곧 앗수르 왕과 그의 모든 위력으로 그들 위에 덮을 것이라

그 모든 곬에 차고 모든 언덕에 넘쳐

8절 "흘러 유다에 들어와서 창일하고 목에까지 미치리라 임마누엘이여 그의 펴는 날개가 네 땅에 

편만하히라 하셨느니라" 


*이사야 선지자는 민족전쟁을 앗수르 왕이 오는 것으로 보았다.

*7:17~20에서는

-북방의 앗수르가 파리와 벌같이 오고 새 내어온 삭도 같이 쓴다고 표현하고 있다.

-그로 인해서 수치를 당하는 일이 있다는 것이다.

 

*8:5~8에서는

-앗수르왕이 장마물 같이 온다고 표현했다.

-마치 장마물 같이 흘러 오듯 인정과 사정을 보지 않고 온다는 것이다.

-그 장마물이 목에까지 미치니 이는 생명을 위협하는 지경에 이른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 시대 사람들이

8:6절 같이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고 대적의 아들들을 기뻐한다는 것이다. 

이 백성이 천천히 흐르는 실로아 물을 버리고 르신과 르말리야의 아들을 기뻐하리라

사7:3~9절을 볼때 르신과 르말리야의 아들은 유다에 대적의 아들들이다.


*과거 여호와의 말씀을 버린 사울을 하나님도 버린 일이 있었다(삼상15:21~22)

 

이와 같이 그 시대 사람이나 우리시대 사람들이 하나님의 말씀에는 관심이 없고,

유대에 대적인 르신과 르말리야 아들을 기뻐함 같이 우리 시대 사람들도 대적을 기뻐한다는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에는 관심이 없고 부동산 투기를 일삼고 그로인해 얻은 불로소득으로 먹고 마시고

즐기는데만 관심을 갖는다는 것이다(5:8~11)

*예수님은 이런 시대가 노아의 때와 같다고 말씀한다(24:37~39)

*사도요한은 귀신의 처소가 되었다고 말씀한다(18:1~3)

 

이런 시대에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붙들고 쫓아가야만 임마누엘 보호가 있다.

임마누엘은 시작하는 임마누엘과 마치시는 임마누엘이 있다.

*7:14절은 시작하는 임마누엘

*8:8절은 마치시는 임마누엘 역사다


*민족전쟁을 앞두고 있는 이때에 사31:5같은 임마누엘의 축복을 받아야 한다.

새가 날개치며 그 새끼를 보호함 같이 나 만군의 여호와가 예루살렘을 보호할 것이라

그것을 호위하며 건지며 넘어와서 구원하리라 하셨나니

 

2.미가가 본 민족전쟁(5:5~6)

*5절 이 사람은 우리의 평강이 될 것이라 앗수르 사람이 우리 땅에 들어와서 우리 궁들을

밟을 때에는 우리가 일곱 목자와 여덟 군왕을 일으켜 그를 치리니

*6절 "그들이 칼로 앗수르 땅을 황무케 하리라 앗수르 사람이 우리 땅에 들어와서 우리 지경을 

밟을 때에는 그가 우리를 그에게서 전져 내리라"

 

*미가 선지자는 미5:2~4에 베들레헴에 나신 예수의 복음이 창대해져서

땅끝까지 이르면 땅 끝에 있는 나라 북방 앗수르가 내려와서 궁들을 밟는다고 말씀하고 있다.

 

*우리는 여기서 궁 들이라는 단어를 주목하여 보아야 한다.

*우리나라는 북쪽에 궁이 있고, 남쪽에는 세종시에 궁이 있다.

*이 궁 들을 밟으러 내려올 때 예수가 우리의 평강이 될 것이므로 우리에게 예수님이 계셔야 한다.


*예수가 계시는 사람은 어떤 사람인가?

말씀과 진리가 있는 교회, 말씀과 진리가 있는 사람이다.

*예수가 계시는 사람은 민족의 전쟁이 일어나 궁들이 밟혀도 예수께서 평강이 될 것이므로 사는 길이다.


*민족전쟁에 사는 길은 5:7~9같이 이슬단비 받아 일곱목자, 여덟군왕된 종이 되는 것이다.

*일곱목자란? 1:20같이 주의 오른손에 붙들린 일곱별 같은 종이다.

*여덟군왕 같은 종이란? 능력과 권세가 겸비된 종으로 미5:7~9에 이슬 단비 받은 젊은 사자 같은 종이다.

 

이와같이

민족전쟁이 일어나도 일곱목자 여덟군왕 같은 종들에게는 예수께서 평강이 될 것이다!

 

3. 요엘이 본 민족전쟁(요엘2:20~21)

*20 내가 북편 군대를 너희에게서 멀리 떠나게 하여 메마르고 적막한 땅으로

쫓아 내리니 그 전군은 동해로 그 후군은 서해로 들어갈 것이라 상한 냄새가 나고

악취가 오르리니 이는 큰 일을 행하였음 이니라 하시리라

*21땅이여 두려워 말고 기뻐하며 즐거워할 찌어다 여호와께서 큰 일을 행하셨음 이로다

 

요엘 선지자는 동해와 서해가 있는 나라 북편 군대가 내려 온다고 말씀하고 있다.

그렇다면 동해와 서해가 있는 나라가 어디인지 주목하여 볼때

*동해와 서해가 있는 나라는 대한민국이다.

*동해와 서해가 있는 나라에 북편 군대가 내려오지만 전군은 동해로 후군은 서해로 빠져 죽는다는 것이다.

*2:20 후반절 “...상한 냄새가 나고 악취가 오르리니”라고 말씀하시는 것은 민족전쟁이 일어나는

시기 즉 하절기로 내다보고 있는 것이다.

 

이와같은 큰 일을 행하시는데 과거에도 큰 일을 행하신 역사가 있었다.

*14:29~31 애굽의 군대를 홍해에 수장 시키신 큰 일을 행하셨다.

*그런데 마지막 때 또한 번 큰 일을 행하신다는 것이니 출애굽때 역사는 고전10:1~12같이

 말세를 당한 우리에게 거울로 경계로 주신 역사인 것이다.

 

*민족전쟁을 통해서 남과 북은 통일되고 삯군 목자는 다 들어가고 참 목자인 일곱 목자를 

일으키시는데 이런 일이 있기전에 욜2:15~17같이 시온의 성회가 열린다는 것이다.

 

*기독교 역사상 성회가 총 세 번 있게 되는데 과거에는

과거에는 미스바성회, 오순절 성회가 있었고,

이제 남은 성회가 있으니 민족전쟁이 일어나기 전에 일어나는 시온회 성회다.

 

4. 예수님이 말씀하신 민족전쟁(24:6~8)

*6난리와 난리 소문을 듣겠으나 너희는 삼가 두려워 말라 이런 일이 있어야 하되 끝은 아직 아니니라

*7 민족이 민족을 나라가 나라를 대적하여 일어나겠고 처처에 기근과 지진이 있으리니

*8 이 모든 것이 재난의 시작이니라

 

*예수님은 난리소문이난다고 말씀하셨다.

*이런일이 있어야 하되 끝은 아니다

*같은 민족 같은 나라가 전쟁을 한다는 것이다.

*민족전쟁이 일어나는 나라에 기근과 지진이 일어난다고 말씀하고 있다.

이런 일과 더불어 앞으로 기근이 올 때

*6:5~6같이 감람유와 포도주는 해치말라 하셨으니 경제 난제 피해 없게 하신다는 말씀이다.

 

*예수님은 민족전쟁 때 마4:16절 너희는 산으로 도망하라고 말씀하고 계신다.

이 산은 슥8:3 만군의 여호와가 계신 성산을 가리킨다.

 

*성경대로 예언이 성취되면 우리 민족은 통일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마24장과 25장은 복음서에 종말론이므로 말씀으로 내다보는 민족전쟁을 대비하고

영적으로는 기도하고 육적으로는 절약하는 삶을 살아야 하겠다.

 

결론: 예언은 반드시 성취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82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3년 2월 성산기도원 대성회

5872023년 1월 10일
공지

2023년 2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404472022년 5월 10일
990

23 / 1/29 [ 주일 오후 ] " 회개하는 종"  (계3:17-20)

112023년 1월 30일
989

23/01/22 [주일오후]  "은혜자의 삶" ( 히4:16 )   

182023년 1월 25일
988

23. 1. 15 [ 주일 오후 ] " 때마다 일마다 함께 하시는 하나님 역사 " (살후3:16)   

312023년 1월 16일
987

23. 1.8 [ 주일 오후 ] " 종말의 역사" (사46:10-11)

212023년 1월 9일
986

23.1.1[주일오후] " 새일에 참예하는 종" (사40:1-2, 사43:18-21)

442023년 1월 2일
985

 [주일오후]22/12/25 " 초림과  재림 " (마1:18-21, 계22:20-21)

582022년 12월 26일
984

 [주일오후]22/12/18 "견고한 바위의 보장" (사33:16)

462022년 12월 26일
983

22.12.11[주일오후] 끝맺음을 바로하는 종(계22:10~13)

452022년 12월 11일
982

22.12.4[주일오후]인내하는 종의 축복(약5:11)   

452022년 12월 9일
981

22.11.27[주일오후]통큰 믿음의 축복(히11:1~3)

472022년 11월 27일
979

22.11.20[주일오후]열매 맺는 역사(마21:43, 계14:4)

542022년 11월 21일
978

22.11.13[주일오후]기도의 분량을 채우는 종(계5:8, 계8:3~5)

522022년 11월 14일
977

22.11.6[주일오후]다가오는 환난(단12:1, 마24:21~22)

762022년 11월 6일
976

22.10.30[주일오후]민족전쟁(마24:6~8)

602022년 10월 31일
975

22.10.23[주일오후] "참 영적 이스라엘 사람"(계7:1~4)

562022년 10월 24일
974

22.10.16[주일오후]“작은책을 꿀같이 먹고 배에 채울때다”(계10:8~10)

782022년 10월 16일
973

22.10.9[주일오후]시온을 깨워 주신다(사52:1~2)

932022년 10월 9일
972

22.10.1[주일오후]빛의아들 낮의 아들(살전5:1~6)

632022년 10월 2일
971

22.9.25[주일오후]부족한 것을 채울 때다(시23:5)

822022년 9월 25일
970

22.9.18[주일오후]택한 종들을 모으시는 곳(마24:30~31)

692022년 9월 18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182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