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09/9/27 주일저녁 [신성과 인성을 겸하신 예수님. (계22:16)]

 
◎ 신성과 인성을 겸하신 예수님. (계22:16)



    1) 다윗의 뿌리. (신성예수)
      다윗의 계통으로 나셨지만 다윗보다 먼저 계심을 뜻한 것이다.
      사11:1절의 이새는 다윗의 아버지인데 다윗의 뿌리와 이새의 뿌리란 같은 말이다.
      그 뿌리에서 한 가지가 났다고 하는 것은 한 분 예수님을 말씀한 것으로 사28:16절에서는 한 돌이라고 하였다.

      뿌리란 미5:2절에 근본이며 상고에 태초라고 하였으니
      요1:1 태초부터 말씀으로 하나님과 함께 계셨던 신성예수님을 말씀하신 것이다.

      계5:5절에서는 다우시의 뿌리 되시는 예수가 이기었다고 하였다.
      이는 신성예수님이 요16:33절같이 세상을 이기신 승리다.
      요일5:4-5 우리가 신성 예수님을 제대로 믿는다면 우리도 세상을 이길 수 있다.

      예수님이 십자가를 지고 돌아가셨지만 삼일 만에 부활하시며 유대인의 교권, 로마인의 정권, 사망과 음부의 권세, 세상을 이기셨다.
      바로 이 예수님이 다윗보다 먼저 태초에 말씀으로 계신 신성 예수님이다.  


    2) 다윗의 자손. (인성예수)
      (사11:1)이새의 줄기에서 한 싹.
      이새는 다윗의 아버지며, 줄기란 다윗, 한 싹은 한 분 예수님을 말씀하신 것이다.
      마1장을 보면 예수님은 다윗의 계통으로 나셨음을 알 수 있다.

      태초에 말씀으로 계시던 신서예수님이 요1:14절에서 말씀이 육신이 되어 인성 예수님으로 이 세상에 오셨다.

      미5:2 말씀이 육신이 되어 나시는 예수님은 작은 고을 베들레헴에 나셨다.

      딤전2:5 사도바울은 육신의 몸을 입고 오신 인성 예수님을 사람이신 그리스도 예수라고 하였다.

      행1:11 예수님은 부활하신 육체를 가지시고 승천하셨기에 다시 육체를 가지시고 가심을 본 그대로 오신다.


    3) 광명한 새벽별. (계2:28)
      광명한 새벽별이란 신성과 인성을 겸하신 예수님을 말씀하신 것이다.

      사60:2, 마25:5-6, 계9:1-2 전 세계가 캄캄한 흑암시대가 되어도 광명한 새벽별 되시는 예수님이 그 어둠을 물리쳐 주신다.

      영계가 밝아지게 하시고 말씀도, 심령도, 표정도, 생활도, 미래도, 교회도, 가정도, 가는 곳마다 만나는 사람마다 있는 곳마다 밝아지게 하신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44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4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14597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539172023년 9월 11일
    공지

    2024년 5월성산기도원 대성회

    1119242023년 1월 10일
    387

    2010/1/10 주일저녁 [하늘의 전쟁 속에 자신을 지켜내라. (계12:7-9)]

    10902014년 5월 23일
    386

    2009/12/27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3862014년 5월 23일
    385

    2009/12/20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교회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2372014년 5월 23일
    384

    2009/12/13 주일저녁 [인 맞은 종으로 사명감을 가져라. (계7:1-4)]

    10602014년 5월 23일
    383

    2009/12/6 주일저녁 [귀하게 쓰여지는 그릇. (딤후2:20-21)]

    10342014년 5월 23일
    382

    2009/11/29 주일저녁 [검열받아 인정받은 사람. (사13:2-4)]

    10112014년 5월 23일
    381

    2009/11/22 주일저녁 [열린문의 축복을 주소서. (계3:7-8)]

    12132014년 5월 23일
    380

    2009/11/15 주일저녁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2:1-4)]

    11262014년 5월 23일
    379

    2009/11/8 주일저녁 [감사를 준비하는 복된 사람. (살전5:18)]

    10792014년 5월 23일
    378

    2009/11/1 주일저녁 [말일에 주시는 축복. (계1:3)]

    9832014년 5월 23일
    377

    2009/10/25 주일저녁 [피해받지 않고 살 때다. (계9:1-6)]

    10272014년 5월 23일
    376

    2009/10/18 주일저녁 [피해받지 않고 살 때다. (계9:1-6)]

    9572014년 5월 23일
    375

    2009/10/11 주일저녁 [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역사를 바라보자. (사2:6, 사24:14-16)]

    10652014년 5월 23일
    374

    2009/10/4 주일저녁 [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역사를 바라보자. (사2:6, 사24:14-16)]

    11262014년 5월 23일
    373

    2009/9/27 주일저녁 [신성과 인성을 겸하신 예수님. (계22:16)]

    10982014년 5월 23일
    372

    2009/9/20 주일저녁 [심판의 권세를 받을 종. (사11:4-5)]

    11612014년 5월 23일
    371

    2009/9/13 주일저녁 [순교자의 기도응답이 이루어지는 사람. (계6:9-11)]

    10392014년 5월 23일
    370

    2009/9/6 주일저녁 [진리의 성읍을 이룬 종. (슥8:3)]

    11512014년 5월 23일
    369

    2009/8/30 주일저녁 [환난시대에 택한 사람을 살릴 대상. (마24:31)]

    11072014년 5월 23일
    368

    2009/8/23 주일저녁 [진리의 성읍을 이룬 종. (슥8:3)]

    1144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