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09/10/4 주일저녁 [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역사를 바라보자. (사2:6, 사24:14-16)]

◎ 동방풍속을 버리고 동방역사를 바라보자. (사2:6, 사24:14-16)



    1) 동방풍속을 버리자. (사2:6)
      우리가 예수를 믿기 전에는 대대로 내려온 세상의 풍속을 따르며 지켰으니 제사를 특히나 중요시 여겼다.

      또한 십자가를 자동차에 달고 사고가 안 나기를 바란다든가 십자가를 목걸이나 반지로 만들어 하고 다니며 변화, 기적이 있기를 바란다면 이는 샤머니즘이다. 유형적인 십자가에는 아무런 역사가 없다는 것이다.

      히브리민족이 광야에서 불 뱀에 물렸을 때 놋뱀을 바라보면 사는 기적이 있었다. 그런데 그 놋뱀을 대대로 간직했다가 히스기야 왕이 부셔서 강에다 뿌렸으니 하나님의 역사와 기적은 유형적인 것들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다.

      우리나라는 일 년 내내 많은 풍속들이 있는데 그것의 근본을 따라 올라가면 모두 유교에서 나온 것이다.
      이사야 선지자는 사2:6절에서 야곱족속으로 선택받은 말세의 사명자라도 동방풍속을 버리지 않는다면 하나님이 야곱을 버리신다는 것이다.

      우리에게 있어서 명절은 부활절, 추수감사절, 성탄절이다.
      우리가 동방풍속을 지키면서 기독교, 유교, 불교가 합해지듯 예수를 믿었으나 이제는 동방풍속을 확실히 버리고 기독교의 바른 생활을 해야 한다.

      장례문화의 염이나 절, 향 등과 결혼 문화의 함, 폐백, 절 등이 유교를 따르는 동방풍속이다.
      우리 생활 속에 잘못된 것들을 근본적으로 버리고 고쳐서 신앙, 사상, 생활, 체질도 기독교화 되어야 한다.
      또한 육적으로도 물질이 절약되고 자녀들에게는 확실한 기독교 교육이 되는 것이다.


    -다음 주에 이어서-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52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9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99512024년 5월 17일
    공지

    6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2553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836352023년 9월 11일
    395

    2010/3/7 주일저녁 [예수와 함께 이기는 자들. (계17:14)]

    11562014년 5월 23일
    394

    2010/2/28 주일저녁 [성전에 기둥같은 종이 될 때다. (계3:10-12)]

    13042014년 5월 23일
    393

    2010/2/21 주일저녁 [구별된 종이 되게 하신다. (사13:2-4)]

    12572014년 5월 23일
    392

    2010/2/14 주일저녁 [지혜있는 종. (단12:3)]

    12412014년 5월 23일
    391

    2010/2/7 주일저녁 [성령의 감동 속에 사는 사람. (계1:10, 계4:2)]

    12512014년 5월 23일
    390

    2010/1/31 주일저녁 [주님이 지켜주시는 사람. (계3:10)]

    12982014년 5월 23일
    389

    2010/1/24 주일저녁 [새로운 회복을 받을 때다. (사1:25-26]

    11642014년 5월 23일
    388

    2010/1/17 주일저녁 [선지자들의 영을 받은 사람. (계22:6) ]

    12102014년 5월 23일
    387

    2010/1/10 주일저녁 [하늘의 전쟁 속에 자신을 지켜내라. (계12:7-9)]

    11202014년 5월 23일
    386

    2009/12/27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4172014년 5월 23일
    385

    2009/12/20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교회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2702014년 5월 23일
    384

    2009/12/13 주일저녁 [인 맞은 종으로 사명감을 가져라. (계7:1-4)]

    10912014년 5월 23일
    383

    2009/12/6 주일저녁 [귀하게 쓰여지는 그릇. (딤후2:20-21)]

    10612014년 5월 23일
    382

    2009/11/29 주일저녁 [검열받아 인정받은 사람. (사13:2-4)]

    10362014년 5월 23일
    381

    2009/11/22 주일저녁 [열린문의 축복을 주소서. (계3:7-8)]

    12452014년 5월 23일
    380

    2009/11/15 주일저녁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2:1-4)]

    11592014년 5월 23일
    379

    2009/11/8 주일저녁 [감사를 준비하는 복된 사람. (살전5:18)]

    11112014년 5월 23일
    378

    2009/11/1 주일저녁 [말일에 주시는 축복. (계1:3)]

    10092014년 5월 23일
    377

    2009/10/25 주일저녁 [피해받지 않고 살 때다. (계9:1-6)]

    10662014년 5월 23일
    376

    2009/10/18 주일저녁 [피해받지 않고 살 때다. (계9:1-6)]

    990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