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09/11/15 주일저녁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2:1-4)]

◎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2:1-4)

    자신에게 주신 특별한 축복이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
    우리가 진정 염려할 것은 육의 것이 아니라 다음의 말씀과 같은 염려다.



1) 자신이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자신이 사람에게 미혹되어 사람에 미혹되어 사람의 말을 듣고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해야 한다.
    마24:3-4절에서 예수님께서는 마지막 때에 사람의 미혹을 조심하락 하셨고
    미7:4-5절에서 미가 선지자도 가장 선한 자라도 가시같고 가장 정직한 자라도 찔레 울타리보다 더하다고 하였다.


    물질에 이끌려 물질에 미혹되어 물질의 영향을 받아 떠내려갈까 염려해야 한다.

    계2:14 발락은 물질의 많음으로 발람 선지자를 미혹하였고
    발람은 물질이 없는 선지자로 물질로 미혹하는 발락에 미혹되었다.

    우리가 물질이 있을 때는 그 물질의 힘을 의지하고 사람을 좌지우지해서는 안되고 물질이 없을 때는 물질에 미혹되지 않아야 하는데 이렇게 되기 위해서는 새 영과 새 마음을 받아 사리사욕이 죽어져야 한다.
    약5:1-6 물질을 쌓아두는 자는 신앙이 변질되고 믿음이 변질된다고 하였다.


    환경과 생활에 지배받아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해야 한다.
    다림줄의 진리를 바로 붙들고 정도로 가야 한다.



2) 예언의 말씀이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예언의 말씀이 떠내려간 사람은 복음의 절대성이 사라지기에 계1:3절같이 “이 예언의 말씀”을 지켜야 하는 것이다.



3) 처음 사랑이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계2:4-5절에 에베소 교회는 처음 사랑을 버렸으므로 처음 사랑이 흘러 떠내려간 것이다.
    우리는 처음 사랑이 떠내려가기 전에 잘 지켜야 한다.



4) 성령의 은혜가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살전5:19절에 성령은 소멸될 수 있다고 하였는데 성령의 은혜를 받았던 사람이 성령이 소멸되면 전보다 더 안 좋아지기에 성령의 은혜가 흘러 떠내려가지 않도록 염려해야 한다.

    히6:1-4절에 성령의 은혜가 떠내려간 사람은 다시 회개케 할 수 없다고 하였다.

    기도하고 찬양하고 예배드리고 하나님의 역사와 성령의 인도 속에 살지 않으면 점점 흘러 떠내려가게 된다.



5) 믿음이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10:37-39)

    마음 먹고 생각하고 말하고 생활하는 것도 믿음으로 해야 한다.
    히10:37-39절에 믿음으로 말미암아 사는 자가 의인이요, 믿음이 떠내려간 사람은 뒤로 물러가 침륜에 빠진 자다.

    하나님이 주신 영의 것들이 우리에게서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면 하나님께서 우리의 모든 것을 책임져 주신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36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350682023년 9월 11일
공지

2024년 3월성산기도원 대성회

926182023년 1월 10일
공지

2024년 2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1360712022년 5월 10일
399

2010/4/4 주일저녁 [부활의 비밀. (사26:19)]

12182014년 5월 23일
398

2010/3/28 주일저녁 [고난이 복이 되는 역사. (계1:9)]

12942014년 5월 23일
397

2010/3/21 주일저녁 [하나님의 뜻을 이루기 위해 함께 가는 종. (계7:1-4)]

11582014년 5월 23일
396

2010/3/14 주일저녁 [한 돌을 믿는 자. (사28:16)]

12212014년 5월 23일
395

2010/3/7 주일저녁 [예수와 함께 이기는 자들. (계17:14)]

10992014년 5월 23일
394

2010/2/28 주일저녁 [성전에 기둥같은 종이 될 때다. (계3:10-12)]

12372014년 5월 23일
393

2010/2/21 주일저녁 [구별된 종이 되게 하신다. (사13:2-4)]

11922014년 5월 23일
392

2010/2/14 주일저녁 [지혜있는 종. (단12:3)]

11732014년 5월 23일
391

2010/2/7 주일저녁 [성령의 감동 속에 사는 사람. (계1:10, 계4:2)]

11932014년 5월 23일
390

2010/1/31 주일저녁 [주님이 지켜주시는 사람. (계3:10)]

12372014년 5월 23일
389

2010/1/24 주일저녁 [새로운 회복을 받을 때다. (사1:25-26]

11062014년 5월 23일
388

2010/1/17 주일저녁 [선지자들의 영을 받은 사람. (계22:6) ]

11502014년 5월 23일
387

2010/1/10 주일저녁 [하늘의 전쟁 속에 자신을 지켜내라. (계12:7-9)]

10672014년 5월 23일
386

2009/12/27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3632014년 5월 23일
385

2009/12/20 주일저녁 [빌라델비아 교회같은 교회가 되자. (계3:7-13)]

12072014년 5월 23일
384

2009/12/13 주일저녁 [인 맞은 종으로 사명감을 가져라. (계7:1-4)]

10302014년 5월 23일
383

2009/12/6 주일저녁 [귀하게 쓰여지는 그릇. (딤후2:20-21)]

10082014년 5월 23일
382

2009/11/29 주일저녁 [검열받아 인정받은 사람. (사13:2-4)]

9882014년 5월 23일
381

2009/11/22 주일저녁 [열린문의 축복을 주소서. (계3:7-8)]

11922014년 5월 23일
380

2009/11/15 주일저녁 [흘러 떠내려갈까 염려하라! (히2:1-4)]

1100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