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1/1/16 주일저녁 [멜기세덱 반차축복. (히7:1-3)]

◎ 멜기세덱 반차축복. (히7:1-3)

    구약에 멜기세덱은 신약에 예수님과 동일하게 보고 있는데
    멜기세덱 반차의 축복이란 멜기세덱이 입은 은혜를 입는 축복이다.


1) 의의 왕, 살렘 왕, 평강의 왕이 되는 축복. (히7:1-2)
    의의 왕이란 사32:1절같이 의로 통치하시는 역사인데 우리가 의의 통치를 받는 삶을 살아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마6:31-33절같이 의가 우리를 통치하시도록 구해야 한다.
    계22:11절같이 의의 통치를 받고 불의가 모두 떠나가므로 의로운 그대로 확정되는 축복을 받게 된다.

    살렘 왕이란 슥8:3절에서 예루살렘을 진리의 성읍이라고 하였으니 진리가 왕 노릇하는 삶을 살라는 것이다.

    평강의 왕이란 사2:4, 미4:3절같이 전쟁이 끝이 나는 평화의 시대를 말한 것으로 우리가 다툼 없는 삶, 평화의 사신같이 되어야 한다.


2) 아비가 없는 축복. (히7:3)
    사54:1절에서 아비 없이 태어나신 예수그리스도 그 분을 통해서 많은 사람이 구원받는다고 말씀하고 있다.

    여기서 아비가 없다는 것은 첫째 아담의 형상, 즉 아담의 질을 받지 않았다는 것이다.
    아담의 질이란 인간성과 죄악성인데 사4:4절같이 심판하는 영과 소멸하는 영을 받으면 인간성, 죄악성이 죽어지고 아비가 없는 멜기세덱 반차의 축복을 받게 된다.


3) 어미가 없는 축복. (히7:3)
    슥13:3 율법시대에서 은혜시대가 나왔고 은혜시대에서 환난시대가 나왔는데 은혜시대가 십자가의 법을 들고 나왔을 때 어미 되는 율법시대 지도자들이 칼로 찌르듯 은혜시대를 핍박했다.

    어미란 교권주의 낡은 신앙, 낡은 사상을 뜻한 것이다.
    우리가 어미가 없듯 교회 안에서 또 교회적으로 교권주의 낡은 신앙, 낡은 사상을 버리고 남을 억압하거나 핍박해서는 안 된다.


4) 족보가 없는 축복. (히7:3)
    족보가 없다는 것은 아담의 혈통을 받지 않았다는 것이다.

    우리는 이미 아담의 혈통을 받고 태어났기 때문에
    갈3:27-29절과 같이 예수 이름으로 세례를 받고 예수 이름을 받으므로 아브라함의 영적 자손이 되어 예수 혈통이 되어야 한다.


5) 제사장이 되는 축ㅂ고. (히7:26)
    멜기세덱은 대제사장으로 거룩하고 악이 없고 더러움이 없고 죄인에게서 떠나 계신 분이라고 하였다.

    우리는 제사장이 되는 축복을 받게 되는데 현재에는 거룩하고 악이 없고 더러움이 없고 죄인에게서 떠난 삶을 살아야 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36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344212023년 9월 11일
공지

2024년 3월성산기도원 대성회

921032023년 1월 10일
공지

2024년 2월 전국 요한계시록 세미나

1355502022년 5월 10일
499

2012/4/15 주일저녁 [신령한 영적교회 축복. (계12:1-6)]

17192014년 5월 23일
498

2012/4/8 주일저녁 [주의 날에 예수님을 만난 요한. (계1:9-10)]

14892014년 5월 23일
497

2012/4/1 주일저녁 [주 안에서 죽는 자들이 복이 있다. (계4:13)]

19482014년 5월 23일
496

2012/3/25 주일저녁 [마귀참소를 받지 않아야 할 때다. (계12:10)]

14362014년 5월 23일
495

2012/3/18 주일저녁 [주의 손에 붙들린 종이 되라. (계1:20)]

13872014년 5월 23일
494

2012/3/11 주일저녁 [주께서 지켜주시는 역사. (계3:10)]

13232014년 5월 23일
493

2012/2/26 주일저녁 [예비처와 보호처의 차이점. (계12:6, 13-16, 계15:2-4)]

15052014년 5월 23일
492

2012/2/19 주일저녁 [일치한 마음을 받아 통일되게 하자. (겔11:19-20)]

14482014년 5월 23일
491

2012/2/12 주일저녁 [지명하신 종에게 주신 사명. (사43:1)]

13822014년 5월 23일
490

2012/2/5 주일저녁 [성령의 감동을 주시는 역사.(계4:1-3)]

14302014년 5월 23일
489

2012/1/29 주일저녁 [하나님은 영원토록 전능하시다. (계1:8)]

12992014년 5월 23일
488

2012/1/22 주일저녁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계22:20)]

15622014년 5월 23일
487

2012/1/15 주일저녁 [하나님의 사랑받는 사람. (계3:17-19)]

14872014년 5월 23일
486

2012/1/8 주일저녁 [혼란한 때에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계12:7-8)]

14612014년 5월 23일
485

2012/1/1 주일저녁 [은총을 입은 종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슥4:6-7)]

15772014년 5월 23일
484

2011/12/25 주일저녁 [적은 능력을 가지고 말씀 지키는 교회. (계3:7-8)]

16632014년 5월 23일
483

2011/12/18 주일저녁 [복 있는 사람으로 살 때다. (계1:3)]

14772014년 5월 23일
482

2011/12/11 주일저녁 [주께서 보장하는 사람. (사33:16)]

14802014년 5월 23일
481

2011/12/4 주일저녁 [뜻을 정한 사람. (단1:8-9)]

16302014년 5월 23일
480

2011/11/27 주일저녁 [여호와의 신이 함께하는 사람. (사11:2-3)]

1471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