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2/1/8 주일저녁 [혼란한 때에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계12:7-8)]

▣ 혼란한 때에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계12:7-8)

    계12:7-9절같이 미가엘과 그의 사자가 한 편이 되고 용과 그의 사자가 한 편이 되어 싸우는 하늘의 전쟁으로 인해 영적인 혼선과 혼란이 발생하였다.
    하늘에 전쟁은 영적 전쟁이기에 눈으로 볼 수도 없고 몸으로 느낄 수도 없으며 오직 말씀과 영적 느낌으로만이 알 수 있다.  



1) 영계의 혼선과 혼란이 있으니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지상에 있는 인간은 보좌세계에 계신 하나님과 교통하기위해서는 영의 세계, 즉 영계의 활동이 이루어져야 한다.
    그런데 하늘에 전쟁이 일어나면서 하나님과 자신 사이에 연결되어 있던 영계의 줄이 끊어지면 그 틈을 타 마귀가 연결을 하려고 하니 이것이 양신역사며 영계의 혼선, 혼란이라고 하는 것이다.

    마귀가 틈을 타서 역사해도 영계가 밝아져있고 맑아져있고 향상해 있다면 마귀역사를 바로 분별하여 차단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이렇듯 영계가 혼란한 때이니 바른 영계로 분별 바로 할 수 있도록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2) 말씀의 혼선과 혼란이 있으니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슥4:10)

    영계의 혼선이 오니 하나님으로부터 내려오는 말씀을 바로 전하지 못하고 말씀의 혼선과 혼란이 오게 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슥4:10절같이 말씀의 다림줄을 굳게 잡아야 한다.

    스룹바벨이 손에 다림줄을 잡고 미장이나 목수의 의견이 아닌 다림줄로 수직의 기준을 잡았다.
    이 시대에 우리가 말씀무장 바로하고 말씀의 기준이 똑바로 서있다면 미혹 받지 않는다.



3) 기도의 혼선과 혼란이 있으니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기도의 혼선과 혼란이 있는 시대이기에 기도의 응답을 조심해야 한다.
    엘리야 같은 영권자도 하늘로 비가 내리게 하기 위해 머리를 무릎사이에 넣고 일곱 번이나 기도했는데 이 시대에 쉽게 쉽게 응답을 받는다면 마귀역사가 개입된 것이다.

    말씀의 기준이 바로 잡히면 기도를 분별할 수 있게 되지만 영계, 말씀, 기도의 혼선과 혼란이 오면 바르지 못한 응답을 받아도 분별하지 못하고 불순종하게 된다.  



4) 신앙의 혼선과 혼란이 있으니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신앙의 혼선과 혼란이 오면 신앙이 흔들리게 되는데 사26:3절에 이사야 선지자는 심지가 견고한 신앙이 되라고 하였다.
    이런 사람은 심령에 평강이 있고 표정까지 좋아지게 된다.



5) 생활의 혼선과 혼란이 있으니 자신을 잘 지켜야 한다.

    생활의 기준이 흐트러지면 세속화되어 오락과 도박, 방탕함 등에 빠지게 된다.
    그러나 생활의 기준을 바로 잡으면 예배를 중요시 여기고 기도하고 찬양하며 세상에 살지만 구별된 삶을 살게 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51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8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44182024년 5월 17일
공지

5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35610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751082023년 9월 11일
554

2013/5/26 [변화체를 이룰 사람. (고전15:51-54)]

16772014년 5월 23일
553

2013/5/19 [하나님의 인 맞을 종의 바른 사상.(계7:1-4)]

18072014년 5월 23일
552

2013/5/12 [특별한 소유된 종. (말3:16-17)]

16022014년 5월 23일
551

2013/5/5 [시대따라 주시는 성령의 역사. (욜2:28-30)]

16272014년 5월 23일
550

2013/4/28 [하나님의 보호 속에 살 때다. (사31:5)]

17012014년 5월 23일
549

2013/4/14 [머릿돌을 놓을 때 은총이 내리는 역사. (슥4:6-7)]

17172014년 5월 23일
548

2013/4/7 [하나님이 사람에게 구하시는 것. (미6:6-8)]

18822014년 5월 23일
547

2013/3/31 [예수이름을 배반치 않은 사람이 받는 축복. (계1:9-10)]

21832014년 5월 23일
546

2013/3/24 [예수님의 고난에 동참하는 신앙. (계1:9)]

17512014년 5월 23일
545

2013/3/17 [지혜 있는 종으로 살 때다. (단12:3)]

17182014년 5월 23일
544

2013/3/10 [하늘에 군대로 쓰시는 역사. (계19:14-15)]

19092014년 5월 23일
543

2013/3/3 [전쟁의 비밀. (계9:13-19)]

17412014년 5월 23일
542

2013/2/24 [전쟁의 비밀. (계9:13-19)]

17212014년 5월 23일
541

2013/2/17 [택한 종을 모으시는 하나님. (마24:31)]

18462014년 5월 23일
540

2013/2/10 [죄의 문제를 해결하는 진리. (히9:28)]

18702014년 5월 23일
539

2013/2/3 [은혜와 평강이 충만한 사람. (계1:5)]

19862014년 5월 23일
538

2013/1/27 주일저녁 [사망의 문제를 해결하는 진리. (사25:6-8)]

16192014년 5월 23일
537

2013/1/20 주일저녁 [다윗의 뿌리, 다윗의 자손. (계22:16)]

18522014년 5월 23일
536

2013/1/13 주일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알고 살 때다. (계10:7)]

15432014년 5월 23일
535

2012/12/30 주일저녁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계22:20-21)]

1618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