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2/8/5 주일저녁 [바벨에서 자유함을 받으라. (계18:1-5)]

▣ 바벨에서 자유함을 받으라. (계18:1-5)

    바벨은 인간의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여 하나님의 역사를 피해가려고 하는 것인데 과거 홍수로 심판하신 이후에 인간이 시날 땅에 바벨탑을 쌓았고, 바벨론이라는 나라가 온갖 우상을 섬기며 하나님의 백성을 칠십년 동안 잡아두었다.

    계18장에서는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을 바벨세상이라 하였으며
    계18:21절같이 바벨세상은 결국 맷돌을 들어 바다에 던지듯 심판하여 사라지게 하신다.
    그러므로 우리가 이러한 바벨에서 자유함을 받아야 한다.


1) 귀신의 영으로부터 자유함을 받으라. (계16:13-14)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세상을 귀신의 처소로 만들고 이 세상을 재앙 받을 도성, 바벨세상으로 만드는 근본 원인이 바로 귀신의 영이다.

    계16:13-14절에 귀신의 영은 용의 입과 짐승의 입과 거짓선지자의 입에서 나오는 더러운 영이라고 하였고
    계18:1-3절같이 바벨세상은 귀신의 처소와 각종 더러운 영이 모이는 곳이 되었다.

    귀신의 영이 들어가면 사치하고 음란하고 향락, 부의치부, 오락, 도박, 마약, 술 취함, 우상숭배, 방탕함을 일삼게 되는데 누구라도 하나님을 잊어버리고 세속화된다면 정도의 차이가 있을 뿐 이미 귀신의 영이 역사한다고 봐야한다.


    바벨 세상에 사는 우리가 귀신의 처소가 된 이 세상에서 귀신의 영으로부터 자유함을 얻기 위해서는 요일4:6절같이 진리의 영을 받아야 한다.
    진리의 영이 오면 말씀을 깨닫게 되고 진리를 깨닫게 되고 하나님의 역사를 깨닫게 된다.

    귀신의 영이 들어오면 영혼을 생각하지 않고 진리를 생각하지 않고 구원을 생각지 않으며 오직 자신의 육체만을 생각하여 육체의 일에만 열심을 내게 된다.
    그러나 진리의 영이 들어온 사람은 하나님을 의식하고 재림의 주를 기다리며 말씀과 진리 속에 살아가게 된다.

    진리의 영이 우리에게로 들어와서 우리의 생각과 마음과 생활을 지배하여 진리로 깨닫게 하고 진리로 자유함을 주면 귀신의 영이 들어오지 않는다.

    계22:11절에 더러운 자는 더러운 그대로 두고 거룩한 자는 거룩한 그대로 두라는 말씀이 이루어지는 시대이기에 귀신의 영에 한번 사로잡힌 사람은 돌이키지 못하기에 귀신의 영과 상관없도록 진리의 영이 들어와야 한다.


2) 귀신의 처소로부터 자유함을 받으라. (계18:1-3)
    각종 더러운 영의 모이는 곳과 각종 더럽고 가증한 새의 모이는 곳이 귀신의 처소라고 하였는데 우리가 귀신의 처소 안에 살고 있다.
    귀신의 처소 안에 살고 있지만 구별된 삶을 살므로 귀신의 처소로부터 자유함을 받아야 한다.

    다니엘과 다니엘의 세 친구가 이방 신을 섬기는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 살지만 바벨론과 전혀 상관없는 구별된 삶을 살았으니 우상을 섬기지 않고 하나님만 섬겼으며, 그들이 주는 부정한 음식을 먹지 않고 채식만 했으며, 우상에게 절하지 않고 하나님 앞에 기도하였다.

    우리가 바벨세상, 귀신의 처소 가운데 살아도 다니엘과 다니엘의 세 친구가 구별된 삶을 살았듯 구별되게 살아야 한다.
    세상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을 같이 좋아한다면 구별된 삶을 사는 것이 아니며 세상 사람들이 좋아하는 것을 배척하고 세상 사람들이 싫어하는 것을 좋아하는 구별됨이 있어야 한다.
    귀신의 영은 세상 사람을 흉내 내게 하지만 진리의 영은 예수그리스도를 닮아가게 한다.

    귀신의 처소에 살면서 심령이 귀신이 들어와 사는 처소로 만들지 말고
    슥8:3절같이 심령이 진리의 성읍을 이루어 진리의 사람으로 살아가야 한다.
    이런 사람이 구별된 삶을 사는 사람이요 귀신의 처소로부터 자유함을 받는 것이다.


3) 죄에 참예하지 말고 자유함을 받으라. (계18:4-5)
    노아시대에는 죄가 땅에 관영하였다고 했는데 바벨세상에서 짓고 있는 죄는 하늘에 사무쳤으며 남은 것은 심판밖에 없기에 죄에 참예하지 말고 자유함을 받아야 한다.
    세상과 함께하면 자신이 직접적으로 죄를 짓지 않아도 동참 죄에 해당하고 심판에 해당하게 되는 것이다.

    계18:7-8절에 자신을 영화롭게 하는 죄는 심판에 이른다고 하였는데 사치도 자기 영화를 위한 일이기에 죄에 참예하지 말고 자유함을 받아야 한다.


4) 재앙들을 받지 말고 자유함을 받으라. (계18:4-5)
    여기서 말하는 재앙은 계16장에 진노의 일곱 대접 재앙인데
    바벨 세상에 살면서 죄에 참예하면 결국 재앙도 함께 받기에 자유함을 받아야 한다.

    귀신의 영이 와서 귀신의 처소를 만들고 범죄하게 하고 재앙을 받게 만든다는 것이 계18장의 말씀이니 우리가 이 세상에 살고 있지만 바벨세상, 귀신의 처소, 죄와 상관없는 구별된 삶을 살아야 한다.


결론 : 모든 혼잡으로부터 자유함을 받으라!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5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20차 2주 연속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273282024년 5월 17일
공지

7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58544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997362023년 9월 11일
520

2012/9/9 주일저녁 [하나님이 잊지않고 기억하시는 종.(사49:14-16)]

16842014년 5월 23일
519

2012/9/2 주일저녁 [기준이 흔들리지 않는 사람. (슥4:10)]

16942014년 5월 23일
518

2012/8/26 주일저녁 [예비처와 보호처의 차이점. (계12:6, 계15:2-4)]

18112014년 5월 23일
517

2012/8/19 주일저녁 [준비하는 삶을 살 때다. (마24:37-46)]

15262014년 5월 23일
516

2012/8/12 주일저녁 [영적 환난으로부터 자유함을 받으라. (암8:11-13)]

16312014년 5월 23일
515

2012/8/5 주일저녁 [바벨에서 자유함을 받으라. (계18:1-5)]

17342014년 5월 23일
514

2012/7/29 주일저녁 [순교자의 기도 응답이 내려지는 역사. (계6:9-11)]

14892014년 5월 23일
513

2012/7/22 주일저녁 [영원한 복음. (계14:6)]

15022014년 5월 23일
512

2012/7/15 주일저녁 [주와 함께 이길 종. (계17:14)]

17242014년 5월 23일
511

2012/7/8 주일저녁 [주께서 지켜주는 사람. (계3:10)]

16032014년 5월 23일
510

2012/7/1 주일저녁 [사명자의 머리 위에 내리시는 강권역사. (사61:1)]

18742014년 5월 23일
509

2012/6/24 주일저녁 [지혜 있는 종을 만드시는 하나님. (단12:1-3)]

15332014년 5월 23일
508

2012/6/17 주일저녁 [수정통치 시대의 형편. (계13:11-18)]

16292014년 5월 23일
507

2012/6/10 주일저녁 [금기름을 부으셔서 영원히 변함없게 하신다.(슥4:12-14)]

15502014년 5월 23일
506

2012/6/3 주일저녁 [미래를 내다보고 살 때다. (계1:1)]

15292014년 5월 23일
505

2012/5/27 주일저녁 [사람의 뜻과 마음을 살피시는 하나님. (계2:23)]

18782014년 5월 23일
504

2012/5/20 주일저녁 [지명 받은 종이 해야 할 일. (사43:1)]

18152014년 5월 23일
503

2012/5/13 주일저녁 [백마의 사상을 가진 종. (계6:2)]

16432014년 5월 23일
502

2012/5/6 주일저녁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계22:20)]

17782014년 5월 23일
501

2012/4/29 주일저녁 [합당한 자로 쓰실 종. (계3:4)]

1579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