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2/9/2 주일저녁 [기준이 흔들리지 않는 사람. (슥4:10)]

◎ 기준이 흔들리지 않는 사람. (슥4:10)

    바벨론 70년 포로생활을 마치고 예루살렘으로 돌아와 성전을 건축할 때 스룹바벨이 손에 다림줄을 들고 석공이나 미장이나 그 누구의 의견을 듣지 않고 오직 손에 있는 다림줄로 수직의 기준을 삼았다.



1) 말씀과 진리로 기준 잡은 사람. (요1:1, 요14:6)

    요1:1절에 예수님은 말씀이라 하셨고
    요14:6절에서는 예수님이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라 하셨다.
    그러므로 말씀과 진리로 기준을 삼을 때 말씀 아닌 다른 것에 미혹되거나 현혹되지 않고 생명으로 가게 된다.

    말씀은 고전15:3-4절에 된 일의 말씀과 계1:1, 계1:19, 계4:1, 계22:6절에 될 일의 말씀이 있고
    진리는 고전1:18절에 십자가의 도와 사2:2-4, 미4:1-3절에 야곱의 도가 있다.



2) 신앙과 사상을 기준 잡을 때다.

    말씀과 진리로 기준을 바로 잡은 사람은 신앙과 사상의 기준이 바로 잡히는데 사26:2-3절에 심지가 견고한 신앙으로 기준이 바로 잡히면 주께서 평강에 평강으로 지켜주신다고 하였다.

    계1:20절에서는 금촛대 신앙을 이루라고 하였으니 신앙의 기준이 바로 잡힐 때 마음먹는 것이 바로 된다.

    사상의 기준을 바로 잡기 위해서는 계6:2, 계19:14-15절같이 백마의 사상, 복음의 절대성을 가져야 한다.
    사상의 기준이 바로 잡힐 때 생각하는 것이 바로 된다.



3) 시대의 기준을 바로 잡은 사람.

    말씀과 진리로 기준을 바로 잡고 신앙과 사상이 바로 될 때 시대를 보는 안목이 열리고 시대의 기준을 바로 잡아 마24:45-46절같이 때를 따라 양식을 나누어 주는 복된 종이 된다.



4) 생활에 기준을 바로 잡은 사람.

    말씀과 진리, 신앙, 사상, 시대의 기준을 바로 잡았다면 저절로 생활에 기준이 바로 잡히게 되는데 자신이 아직 생활의 기준이 바로 잡히지 않았다면 위의 것들을 기준 바로 잡지 못한 것이다.

    딤전4:11-12절같이 생활이 바로 되면 본이 되는 생활을 하게 되고
    고후2:14-16절같이 향기 나는 생활을 하게 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03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3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7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360712023년 9월 11일
공지

2024년 3월성산기도원 대성회

934962023년 1월 10일
540

2013/2/10 [죄의 문제를 해결하는 진리. (히9:28)]

18082014년 5월 23일
539

2013/2/3 [은혜와 평강이 충만한 사람. (계1:5)]

19282014년 5월 23일
538

2013/1/27 주일저녁 [사망의 문제를 해결하는 진리. (사25:6-8)]

15632014년 5월 23일
537

2013/1/20 주일저녁 [다윗의 뿌리, 다윗의 자손. (계22:16)]

17952014년 5월 23일
536

2013/1/13 주일저녁 [하나님의 비밀을 알고 살 때다. (계10:7)]

14872014년 5월 23일
535

2012/12/30 주일저녁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계22:20-21)]

15612014년 5월 23일
534

2012/12/23 주일저녁 [체질이 변화되는 축복. (고전15:51-54)]

14602014년 5월 23일
533

2012/12/16 주일저녁 [부족함이 없게 하시는 축복. (시23:1-6)]

17132014년 5월 23일
532

2012/12/9 주일저녁 [성령의 감동 속에 살 때다. (계1:10)]

16342014년 5월 23일
531

2012/12/2 주일저녁 [작은 책을 꿀같이 먹는 종. (계10:8-10)]

15862014년 5월 23일
530

2012/11/25 주일저녁 [슬픔과 탄식이 달아나게 하신다. (사35:10)]

15252014년 5월 23일
529

2012/11/18 주일저녁 [하나님이 찾으시는 종의 축복. (요4:22-24)]

13702014년 5월 23일
528

2012/11/11 주일저녁 [마지막 때에 복 있는 사람.(계22:7)]

15682014년 5월 23일
527

2012/11/4 주일저녁 [닫힌 것을 열어주시는 역사. (계3:7-8)]

15922014년 5월 23일
526

2012/10/28 주일저녁 [복 있는 사람으로 살 때다. (계1:3)]

14752014년 5월 23일
525

2012/10/14 주일저녁 [예언이 성취되는 축복. (계10:7)]

14112014년 5월 23일
524

2012/10/7 주일저녁 [순교의 기도응답이 내리는 역사. (계6:9-11)]

14702014년 5월 23일
523

2012/9/30 주일저녁 [백마의 사상을 이룰 때다. (계6:2)]

14632014년 5월 23일
522

2012/9/23 주일저녁 [작은 뿔의 비밀. (단7:7-8)]

15992014년 5월 23일
521

2012/9/16 주일저녁 [예수님이 왕래하시는 교회. (계1:10-16)]

15962014년 5월 2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