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291차]22/03/09(수. 오전) " 책을 취하신다" (계5:8)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22.03.09. 291차 성회 셋째 날 오전공부

 

요한계시록 제 5- 심판의 권세를 받으시는 예수님

 

8

책을 취하시매 네 생물과 이십 사 장로들이 어린 양 앞에 엎드려 각각 거문고와 향이 가득한 금 대접을 가졌으니 이 향은 성도의 기도들이라

책을 취하시매

5:7같이 어린 양 예수님이 책을 취하신다.

5:9

5:1에서 일곱 인으로 봉함한 책이다.

12:4 - 마지막 때까지 이 말을 간수하고 이 글을 봉함하라

12:9~10 - 마지막 때까지 간수하고 봉함하라

29:9~12 - 모든 묵시가 너희에게는 마치 봉한 책의 말이라

 

5:9같이 책을 가지시고 그 인봉을 떼기에 합당하시도다 하고

6:1에서 인을 떼신다.

 

다니엘은 봉함한 말씀을 깨닫는 자는 지혜 있는 자, 깨닫지 못하는 자는 악한 자라고 하였다.

이사야는 깊이 잠들게 하는 신을 부었기 때문에 깨닫지 못한다는 말씀이다.

=> 25:1~13같이 다 졸며 자게 되는 것이다.

 

지금까지는 주 예수를 믿으라 그리하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얻으리라는 말씀대로 예수만 믿고 왔다.

그러나 주의 재림을 앞두고 봉함한 책의 말씀이 개봉되어 공개될 때에는 하나님의 뜻이 있는 종들에게 지혜를 주셔서 말씀을 열어주신다.

 

학문적인 지혜가 아니라, 봉함한 말씀을 깨달을 수 있는 지혜를 주시는 것이다.

 

25장에 등장하는 열 처녀는 주의 재림을 기다리는 교회를 의미하는데, 슬기로운 다섯 처녀와 같은 교회, 미련한 다섯 처녀와 같은 교회가 나온다는 것이다.

=> 신랑 되시는 예수님이 오시는 것을 인지하지 못할 정도로 졸며 자게 되니 이는 깊이 잠들게 하는 신을 부으셨기 때문이다.

 

네 생물과

4:6~8 - 하나님 편에서 일한다.

이십사 장로들이

4:4 - 성도들의 편에서 일한다.

어린 양 앞에 엎드려 각각 거문과 향이 가득한 금대접을 가졌으니 이 향은 성도의 기도들이라

거문고 계14:2~3, 15:2~4

전쟁이 없는 평화의 나라가 이 땅 위에 이루어지는 역사를 의미한다.

=> 2:4, 4:3

: 성도들의 기도

금대접 : 성도의 기도 분량을 채우는 그릇

기도 : 영의 호흡

=> 기도가 없이는 응답도 없고 영력도 얻을 수 없다.

=> 기도는 성도에게 주신 위대한 힘이며 무기다.

기도하는 종 엘리야는 갈멜산에서 기도를 통해 하늘로 불의 응답을 받고 바알 선지 450인을 잡고 승리할 수 있었다.

기도를 다니엘과 같이 해야 한다.

기도는 기분 따라 하는 것이 아니다.

환경의 변화, 기분의 변화가 어떠하더라도 그것을 누르고 기도할 수 있는 사람이 기도의 달인이 되어 지도자의 경지에 이를 수 있다.

 

방언으로만 하는 기도는 내 영혼이 하나님과 교통하기 위한 지름길이기에,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로 만족하지만 삶 속에서 이루어지는 것은 없다.

목적하는 것을 이루기 위해서는 한국말로 똑똑히 구해야 한다.

 

될 일의 말씀을 통하여 영적인 지도자가 되기 위해서는 금대접에 기도의 분량이 채워져야 한다.

말씀을 통해서 사람을 깨우치기도 하고 기도를 통해서 깨우칠수도 있기에 말씀과 기도가 겸비된 종이어야 한다.

 

15:7, 16:1 - 하나님의 진노를 가득히 담은 금대접 일곱

계시록의 말씀이 공개되는 시점에는 기도가 향이 되어 금대접에 채워지고 기도가 다 채워진 후에

산 자를 심판하실 때가 되면 금대접에 하나님의 진노를 담아다가 땅에 쏟는 것이다.

 

기도의 분량이 채워졌는지 알 수 있는 방법

=> 기도의 응답이 내리게 된다.

=> 기도가 이루어지는 것이 응답이다.

엘리야가 삼년 육 개월 동안 비 오지 못하게 하였다가 비를 내릴 때, 구름이 보일 때까지 일곱 번 기도하였다.

=> 기도의 응답이 내리기까지 기도를 해야 한다.

9:23 - 다니엘이 기도를 시작할 즈음에 명령이 내렸다.

=> 선 응답, 후 기도의 역사

다니엘은 사자굴에 들어가게 되었음에도 하루에 세 번 예루살렘을 향하여 창문을 열고 기도하였다.

다니엘이 바벨론에 있는 동안 기도하는 삶을 하나님이 인정하셨기에, 기도를 시작할 즈음에 응답을 주셨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8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9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104992024년 5월 17일
공지

6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4741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842162023년 9월 11일
229

[제294차]22/06/10(금.오전) 하나님의 인이란 무엇인가 (계7:1-4) 

3042022년 7월 21일
228

[제294차]22/06/09(목.오전) " 하나님의 인맞을 종의 자격 " (계7:1-4) 

3002022년 7월 21일
227

[제294차]22/06/08(수 .오전) "하나님의 인" (계7:1~4) 

2952022년 7월 21일
226

[제294차]22/06/07(화. 오전) "종된자의 구원과 백성될자의 구원" (계6:12-17, 계7:1) 

3102022년 7월 21일
225

[제293차]22/05/06(금. 오전) "순교자의 피의 호소가 있는 때이다" (계6:9-11) 

3112022년 7월 20일
224

[제293차]22/05/05(목. 오전) "청황색 말의 비밀" (계6:7-8) 

3182022년 7월 20일
223

[제293차]22/05/04(수. 오전) "감람유와 포도주는 해치마라"(계6:5-6) 

4112022년 7월 20일
222

[제293차]22/05/03(화.오전) "검은말의 비밀 " (계6:5~6) 

3062022년 7월 20일
221

[제292차]22/04/08(금.오전) " 둘째인을 떼실때에 " (계6:2) 

2882022년 7월 20일
220

[제292차]22/04/07(목. 오전)" 이기고 또 이기려고 하더라" (계6:2) 

2642022년 7월 20일
219

[제292차]22/04/06(수.오전) "흰말 탄자가 있는데, 있으니" (계6:2) 

2912022년 7월 20일
218

[제292차]22/04/05(화.오전) "말세 징조와 순교자의 호소" (계5:12~14, 계6:1~2) 

3622022년 7월 20일
217

[제291차]22/03/11( 금,오전)  "천사를 쓰시는 역사" (계5:11) 

2772022년 7월 20일
216

[제291차]22/03/10(목. 오전) " 사명자가 받을 삼대직분의 축복 " (계5:9~10) 

2982022년 7월 20일
215

[제291차]22/03/09(수. 오전) " 책을 취하신다" (계5:8) 

2742022년 7월 20일
214

[제291차]22/03/08(화.오전) " 계시의 구분 " (계5:8) 

2732022년 7월 20일
213

[제277차] 2020/8/7(낮) "여덟째 왕, 열뿔"(계17:13~14) 

10282020년 8월 19일
212

[제277차] 2020/8/6(낮) "일곱머리 열뿔의진리"(계17:9~11) 

9832020년 8월 19일
211

[제277차] 2020/8/5(낮) "큰음녀, 일곱머리의 비밀"(계17:6~8) 

9012020년 8월 19일
210

[제277차] 2020/8/4(낮) "큰 음녀의 받을 심판"(계17:1~3) 

9792020년 8월 1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