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제1강 요한계시록 서론 1 기록한 목적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 계1:1

<요한계시록>
요한계시록은 깊은 진리가 담겨져 있으며 아름답고 전 인류의 구원을 해결해 줄 수 있는 감사한 책이다. 성경중의 성경이요, 알면 알수록 귀한 책이다. 그러나 혹자들은 계시록은 읽어서는 안 될 책으로 보고 있으며 잘못 해석하여 사람들에게 혼돈을 주며, 사람들이 해석하기 어려운 점을 악용하여 자신의 이익을 추구하고 있으니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계1:3에 보면 이 책을 읽는 자와 듣는 자와 말씀을 지키는 자들은 복이 있다고 했다. 종말론이라고 해서 내일이면 모든 것이 끝나는 것으로 알고 있으나 참 종말론은 희망을 주며 소망을 주는 것이어야 한다. 왜냐하면 종말은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하나의 청신호와 같은 것이기 때문이다.

기록시기: 주후 95년경
기 록 자: 사도요한(요한복음, 요한 일,이, 삼서)
기록장소: 지중해 연안 밧모섬
배      경: 로마시대로써 죄인들이 돌섬으로 귀양을 가 돌을 깨던 때
기록목적: 환난 가운데 종과 성도를 살리고 저주 받은 세상나라를 주의 나라로
               이루기 위함 이다.



* 환난이 온다.

1. 영적인 환난(육으로는 느끼지 못하는 환난)

1)여호와의 말씀이 없는 환난(암8:11-13)
a. 여호와의 말씀을 찾지만 찾지 못한 사람(암8:11-13)
      : 여호와의 말씀을 찾을 시기를 놓친 사람
b. 여호와의 말씀에 관심이 없는 사람(사5:8-12)
c. 여호와의 말씀을 찾은 사람(사2:2-3, 미4:1-2)

말일 : 될 일의 말씀을 받아야 한다. 이 말씀을 받지 못하면 심령에 공허가 온다. 마치
         가슴에 구멍이 난 것처럼 만족하지 못하는 심령의 난제를 당하게 된다. 이러한
         공허함은 된 일을 말씀을 아무라 받아도 채워지지 않는다. 그러므로 심령에 공
         허함이 있다면 앞으로 되어질 될 일의 말씀을 받아 심령에 공허를 이겨야겠다.

될 일의 말씀은 성경 여러 곳에서 다른 표현으로 기록되어 있다.

마24:45-46 때를 따라 주시는 양식
히5:12-14 단단한 식물, 장성한 자가 먹는 양식
사25:6-8 골수의 기름, 오래 저장한 맑은 포도주, 사망까지 멸해주는 말씀
계2:17 감추어 놓았다(봉함) 주시는(개봉) 만나(영의 양식)와 같은 말씀
계10:9-10 작은책(요한계시록)을 가져다가 꿀같이 먹으라(아멘, 겔3:1-3)

여호와의 말씀: 예수님의 3년 공생회를 기록한 것을 4복음서라한다. 그 주된 내용이
                       예수님의 입에서 나온 말씀들을 기록해 놓았는데 이를 '예수께서
                       가라사대~' 라고한다.  

                       바울서신(목회서신, 편지글)은 사도바울이 복음을 전한 것을 기록
                       했는데 '나 바울이 친필로 편지하노니', 라고 시작한다.

                       구약에 있는 16명의 선지자(이사야 ~ 말라기)들이 예언한 말씀은
                       '이는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왕이여 여호와의 말씀을 들으소서'
                        라며 말씀을 전했다.

다시 말해 4복음서와 바울서신을 되어진 일, 된 일에 대해 기록했으며 구약의 16명의 선지자들의 선지서들은 앞으로 되어질 미래의 일, 될 일에 대해 기록했다.

된 일에 말씀을 통해 죄 가운데 영혼이 구원을 받았다면 될 일을 통해 환난 가운데 영과 혼과 육까지 구원을 받게 되는 것이다.

말일에는 여호와의 말씀이 나오는 곳으로 많은 사람들이 몰려온다.



2)성령의 생수가 없는 환난(암4:6-8)
성경에서 비는 성령의 은혜를 말한다. 본문에서는 추수하기 석 달 전에 비가 내리는 성읍과 그렇지 않는 성읍이 나온다고 했다. 성읍은 크게는 교회, 작게는 우리의 심령으로 볼 수 있다. 어떤 성읍에만 비가 내린다는 것은 모든 교회가 아니라 어떤 교회에만 성령의 생수 역사가 내린다는 것이다.

비가 내리지 못한 성읍에 사는 사람들이 물을 얻기 위해 달려 왕래하다 쑥물을 만나 그 물을 마시게 된다는 것이다. (계8:10-11) 예레미야 선지자는 여호와가 주시지 않은 말씀을 자기 마음대로 말하는 것을 쑥물이라 했다. 쑥물을 먹게 되면 죽는다. (암5:7, 암6:12)

비가 오지 않는 이유는 사5:1-7에 교회가 변질 되거나 부패되었기 때문이다.

성령의 생수 역사를 못받는 사람은 심령에 컬컬함을 느끼게 된다.

말일에 주시는 성령의 생수는 슥13:1, 슥14:8에 말씀하셨다. 여호와의 말씀이 나오는 곳에서 성령의 생수도 나온다. 즉 하나님의 은혜는 말씀따라 역사하며 나타난다.

이것이 영적인 환난으로 육의 사람은 느끼지 못하고 깨닫지 못하는 환난이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35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0년 12월 성회, 세미나 연기

3682020년 11월 29일
공지

문제선 목사 설교집 신간서적 안내

19602020년 11월 2일
공지

주일 예배 안내

79612020년 9월 8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583602019년 2월 13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