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이사야서76강]22/02/22 " 예루살렘의 멸망 " (사22:1~14)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이사야서 강해 76

 

이사야 제 22- 예루살렘의 멸망과 시온의 승리

 

육적인 이스라엘이 선지 국가로 선택을 받았다고 하더라도 멸망 받을 죄를 짓고 회개하지 않으면 결국에는 심판을 받게 될 것을 사22장에서 경고하고 있는 것이다.

1. 예루살렘의 멸망 1~19, 25

예루살렘의 멸망으로 슬퍼하고 통곡하며 위로하려고 해도 위로가 되지 못한다. 1~4

18장 바벨론의 멸망을 보면 통곡하여도 그 멸망당하는 것을 돌이킬 수 없는 것이다.

예루살렘과 니느웨 성의 멸망

=> 예루살렘의 멸망 : 돌이키지 않고 회개하지 않으므로 멸망하였다.

=> 니느웨 성의 멸망 : 대적의 도성

돌이키지 않고 회개하지 않으면 용서 없는 심판을 받는다.

용서 받을 죄, 용서 받지 못하는 죄가 있다.

니느웨는 대적의 도성이었지만, 왕으로부터 짐승에 이르기까지 굵은 베옷을 입고 금식하고 회개하니 하나님의 긍휼을 입었다.

하나님의 심판을 받고 슬퍼하고 통곡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

예루살렘이 멸망하여 성전이 무너지고 끌려가면서 슬퍼하고 통곡하는 것은 돌이키고 회개하는 것이 아니기에 의미가 없다.

분요와 밟힘과 혼란의 날로 부르짖는다. 5

여호와의 분노의 날 습1:18

마병과 병거가 아름다운 골짜기에 가득해도 멸망을 막지 못했다. 6~7

병기도 보이고 성이 무너진 곳을 보수도 하고 가옥을 계수도 한다. 8~10

여호와가 경영하시는 일을 앙망하지도 않고 존경하지도 않는다. 11

여호와를 존경하는 삶을 살아야 멸망 받지 않는다.

그날에 명하사 통곡하며 애호하며 머리털을 뜯으며 굵은 베를 띠라 하셨다. 12

이렇게 하라 하셨으나 하지 않고 13절과 같이

기뻐하며 즐거워하여 내일 죽으리니 먹고 마시자 한다. 13

24:37~39

어느 시대나 멸망 받을 사람들의 생각은 내일 죽는다고 해도 먹고 마시는데 있다.

그러나 구원 받을 사람들은 여기에 생각을 두지 않는다.

굵은 베옷

=> 시온의 성회 욜1:13~14, 2:12~17

=> 다시 예언 계11:3~6

그 당시 사람들이 멸망을 앞두고 소를 잡고 양을 죽여 고기를 먹는 것이 아니라, 소를 잡아 하나님께 드렸어야 한다.

굵은 베옷을 입은 자는 하나님께로 마음을 돌이킨 사람이고

먹고 마시자는 사람은 자기중심적인 생각을 가진 사람이다.

이 죄악은 죽기까지 속하지 못한다. 14

하나님의 명령을 무시하고 먹고 마시는 범죄는 죽기까지 속죄함을 받지 못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23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319차 선지서 및 요한계시록 대성회

99062024년 5월 17일
공지

6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2106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소선지서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831732023년 9월 11일
84

[이사야서82강]22/03/15 "동방 역사에 대한 예언" (사24:14~16) 

3192022년 7월 15일
83

[이사야서81강]22/03/03  " (1) 종말의 오는 역사" (사24:1~13. 17~23) 

3412022년 7월 15일
82

[이사야서80강]22/03/01 "  심령의 사대 난제" (사24:1) (1) 

2712022년 7월 15일
81

[이사야서79강]22/02/28 "종말의 역사" (사24:1) 

3132022년 7월 15일
80

[이사야서78강]22/02/25 " 두로의 무역을 회복하여 여호와를 위한 무역이 되게 하신다" (사23:1~18) 

3012022년 7월 15일
79

[이사야서77강]22/02/24 "시온의 승리" (사22:15~25) 

3552022년 7월 15일
78

[이사야서76강]22/02/22 " 예루살렘의 멸망 " (사22:1~14) 

3092022년 7월 15일
77

[이사야서75강]22/02/21 " 환난에 남은자가 적다" (사21:6~17) 

2712022년 7월 15일
76

[이사야서74강]22/02/18 "환난에 빠질 자의 행동" (사21:1~5) 

2742022년 7월 13일
75

[이사야서73강]22/02/17 "백성을 살리기 위해 외쳐야 한다" (사20:3~6) 

2762022년 7월 13일
74

[이사야서72강]22/02/15 "  발을 벗고 옷을 벗고 새출발해야 한다 " (사20:1~2) 

3432022년 7월 13일
73

[이사야서71강]22/02/14 " 압박이 있을때 " (사19:19~25) 

2582022년 7월 13일
72

[이사야서70강]22/02/04 "한구원자 보호자로 구원하신다" (사19:19~25) 

2482022년 7월 13일
71

[이사야서 69강]22/02/03 "종말의 징조로 환경이 오염되고 환경이 파괴된다" (사19:2~10) 

3522022년 3월 2일
70

[이사야서 68강]22/02/01"주의 강림과 세상형편" (사19:1) 

4152022년 3월 2일
69

[이사야서 67강]22/01/31 "강대국의 종말과 시온산의 역사" (사18:1~7) 

4252022년 3월 2일
68

[이사야서 66강]22/01/28 "인간 종말의 비극" (사17:1~14) 

3722022년 3월 2일
67

[ 이사야서 65강] 22/01/27 " 모압의 멸망 " ( 사16장 1~5절) 

3962022년 3월 2일
66

[ 이사야서 65강] 22/01/27 " 모압의 멸망 " ( 사15장) 

3902022년 3월 2일
65

[이사야서 64강]22/01/25  " 하나님이 경영하시는 뜻을 이루신다 " (사14:24~32) 

4762022년 3월 2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