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11/9/28 수요 저녁 설교 ◎ 죄와 상관없이 하시는 역사. (히9:28)

 

◎ 죄와 상관없이 하시는 역사. (히9:28)

    에덴동산에서 범죄하면서 인간의 모든 고난과 눈물과 사망이 오게 된 것이기에 죄의 문제만 해결된다면 고난도 눈물도 사망도 해결된다.

    죄의 문제는 예수그리스도를 통하여서만 해결이 되는데 히브리기자는 두 번째 오시는 주를 여접하기 위해서는 죄와 상관없어져야 한다고 했다.


1) 죄를 깨닫는 단계. (출20:3-17)
    자신이 저지른 일이 죄임을 깨달아야 죄의식이 생기고 회개할 수 있는데 출20:3-17절같이 율법과 계명으로 죄를 깨닫게 된다.
    하나님은 인간에게 십계명을 주셨는데 일부터 사계명까지는 인간과 하나님 사이에 지켜야 하는 계명이고 오부터 십계명까지는 인간과 인간 사이에 지켜야 할 계명이다.


2) 죄를 회개하는 단계. (히9:12-14)
    사람들이 간음한 여인을 돌로 쳐 죽이려고 할 때 예수님께서는 누구든 죄 없는 자는 돌로 치라고 하셨는데 누구에게든지 음욕을 품으면 마음으로 간음한 자라고 하셨다.

    율법시대에는 염소나 송아지의 피로 속죄 받았으나 예수님이 오시면서 예수님의 보혈의 피로만이 속죄 받을 수 있다.
    여기서 영원한 속죄란 예수님의 보혈의 피로 사해준 죄는 영원히 다시 거론하지 않는다는 말씀이며 그 이후에 짓는 죄에 대해서는 또다시 회개해야 한다.


3) 죄와 상관없이 되는 단계. (히9:28)
    우리의 삶 속에 가잔 큰 은혜가 회개다.

    사1:18-19절에 죄가 진홍 같고 주홍 같을 지라도 여호와께 변론하면 눈과 같이 희어질 것이라고 하였고
    사4:4절에 심판하는 영과 소멸하는 영을 부어 피까지 청결케 하신다고 하였다.
    사6:5-7절에 이사야의 입술을 숯불로 지켜 죄와 악을 제해주셨고
    사44:21-22절에 허물이 빽빽한 구름 같아도 사라지게 하시며 죄가 안개같이 자욱하여도 도말해 주신다고 하였다.
    슥3:4절에 더러운 옷을 벗기며 죄과를 제하셨고
    슥3:9절에 새길 것을 새기면 이 땅의 죄악을 하루에 제하신다고 하였고
    슥13:1절에 죄와 더러움을 씻는 샘이 열린다고 하였다.

    미7:18-19절에 죄악을 발로 밟으시고 모든 죄를 깊은 바다에 던지신다고 하였고
    사59:19-20절에 여호와의 신이 하수같이 내리면 야곱 중의 죄과가 모두 떠나간다고 하였다.
    그러므로 히9:28절과 같이 다시 오시는 재림의 주님을 영접하게 되는 것이다.

    초림의 주는 죄인을 부르러 오셨지만 재림의 주님은 의인을 부르러 오신다고 하였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851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3월 전국세미나 일정 안내

4392024년 2월 28일
공지

요한계시록 전장 세미나 강의 동영상 전격판매!!

367312023년 9월 11일
공지

2024년 3월성산기도원 대성회

940062023년 1월 10일
491

2011/9/30 금요 철야 설교 ▣ 말일에 여호와의 성산의 역사. (사2:2-3)

19452014년 5월 22일
490

2011/9/28 수요 저녁 설교 ◎ 죄와 상관없이 하시는 역사. (히9:28)

19612014년 5월 22일
489

2011/9/23 금요 철야 설교 ▣ 마귀참소를 받지마라. (계12:10)

17992014년 5월 22일
488

2011/9/21 수요 저녁 설교 ◎ 일곱별 같은 종이 될 때다. (계3:1)

17362014년 5월 22일
487

2011/9/16 금요 철야 설교 ▣ 복 있는 사람이 나올 때다. (계1:3)

21012014년 5월 22일
486

2011/9/14 수요 저녁 설교 ◎ 자신을 잘 지키는 복된 사람. (단1:8-9)

17982014년 5월 22일
485

2011/9/2 금요 철야 설교 ▣ 사명자가 힘써야 할 일들. (계1:3)

15882014년 5월 22일
484

2011/8/31 수요 저녁 설교 ◎ 우리 모두 함께하여 여호와 닛시를 이루어 낼 때다. (출17:8-16)

21652014년 5월 22일
483

2011/8/26 금요 철야 설교 ▣ 사명자가 정로로만 갈 때다. (사30:21)

20142014년 5월 22일
482

2011/8/19 금요 철야 설교 ▣ 지명하신 종을 쓰시는 역사. (사43:1)

15852014년 5월 22일
481

2011/8/17 수요 저녁 설교 ◎ 추수하는 종으로 쓰실 종. (사41:14-15)

16872014년 5월 22일
480

2011/8/12 금요 철야 설교 ▣ 우리함께 기도의 분량을 채울 때다. (계5:8, 계8:3-5)

18712014년 5월 22일
479

2011/8/10 수요 저녁 설교 ◎ 심판의 날을 앞두고 여호와가 쓰실 종. (습1:2-3, 3:17-20

16842014년 5월 22일
478

2011/7/22 금요 철야 설교 ▣ 정한 때가 되었다. (합2:3)

15342014년 5월 22일
477

2011/7/20 수요 저녁 설교 ◎ 묵시를 바라보는 종. (합2:1-3)

15762014년 5월 22일
476

2011/7/15 금요 철야 설교 ▣ 선지자 같은 기도와 응답되는 축복. (합3:1-2)

16332014년 5월 22일
475

2011/7/13 수요 저녁 설교 ◎ 모든 것을 하나님이 하신다. (사45:6-7)

17172014년 5월 22일
474

2011/7/1 금요 철야 설교 ▣ 희색을 발하게 하신다. (사60:5) [1]

14312014년 5월 22일
473

2011/6/29 수요 저녁 설교 ◎ 복음의 선두에 세우실 종의 인격. (계14:6)

16502014년 5월 22일
472

2011/6/24 금요 철야 설교 ▣ 희색을 발하게 하신다. (사60:4-5)

14832014년 5월 22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10-4743-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