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여호와께서는 자기의 비밀을  그 종 선지자들에게
보이시지 아니하시고는  결코 행하심이 없으시리라 (암3:7)

2020.9.6[주일 낮] "전염병까지 주관하시는 하나님"(시91:1~7)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전염병까지 주관하시는 하나님(91:7)

 인간의 생사화복을 주관하시는 하나님.

 성경의 역사를 들여다보면 창세기로부터 요한계시록에 이르기까지 숫한 전염병이 일어났던 사건들이 있다. 코로나 사태로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사태를 만난 이 시점에 전염병까지 주관하시는 하나님임을 깨닫고, 다음과 같은 말씀들을 통해 현재 겪고있는 전염병에서 자유함을 받는 해답을 찾아보자. 전염병은 과거에도 있었고 현재에도 있고 미래에도 있게 된다고 성경은 다음과 같이 말씀하고 있다.

 

1) 과거에 전염병을 주관하신 하나님(15:26)

 히브리 민족이 홍해를 건너 수르광야로 들어가서 사흘길을 행하였으나 물을 얻지 못하고 마라(쓴물)에 이르렀으나 그곳 물이 써서 마시지 못하니 백성이 모세를 원망하므로 모세가 부르짖었더니 여호와께서 한 나무를 지시 물에 던지매 물이 달아졌다.

 그때 주신 말씀이 26가라사대 너희가 너희 하나님 나 여호와의 말을 청종하고 나의 보기에 의를 행하며 내 계명에 귀를 기울이며 내 모든 규례를 지키면 내가 애굽 사람에게 내린 모든 질병의 하나도 너희에게 내리지 아니하리니 나는 너희를 치료하는 여호와임이니라.”코로나 사태가 아무리 위중해도 고치실수 있는 하나님. 치료하시는 하나님이시다기적을 보고도 하나님을 원망할 때 주신 말씀이다. 하나님의 말씀을 청종하고 하나님의 뜻대로 살면 애굽에 내렸던 모든 질병 중에 하나라도 내리지 않게 하신다는 것이다.

12:1~16 모세가 구스여인을 취하였을 때 아론과 미리암이 모세를 판단하고 비방한 사건이다. 하나님이 모세는 특별한 종인 것을 상기시키고 미리암을 문등병들게 하셨다. 하나님이 특별히 쓰시는 종을 함부로 판단하지 말아야 하겠다.

14:11~12에는 가나안 땅을 정탐하고 돌아온 10명은 그 땅을 악평하고 모세를 원말한자들로 여호와께서 전염병으로 죽이셨다.

16:41~50에는 고라가 당을 지어 모세를 대적할 때 땅이 그들을 삼켜버리므로 백성이 모세와 아론을 원망하였고 대적하는 백성에게 여호와께서 진노하시어 염병이 시작되어 그치기까지 염병으로 죽은자가 일만사천칠백명이었더라. 모세와 아론이 여호와 앞에 속죄하므로 염병이 그쳤다. 우리는 잘못된 원망을 회개하고 바로서야 하겠다.

21:4~9 백성이 하나님과 모세를 향하여 또 원망하여 불뱀으로 죽이시려 할 때 놋뱀을 만들어 바라보라 하시니 사는 길이 있었다. 출애굽 노정에 있었던 역사적인 사실은 우리시대를 예시하는 말씀이다.

삼상5:1~12 하나님의 법궤를 뺏어간 블레셋 사람들에게 독종의 재앙이 임하게 하셨고,

삼하24:1~9 다윗의 인구조사로 인한 범죄로 온역으로 죽은자가 칠만명이나 되었다.

하나님을 힘으로 삼던 다윗이 인간의 힘을 의지하려고 군대의 수를 세니 하나님이 전염병으로 죽인자가 칠만명이나 된 것이다.

대하 26:16~21 웃시야 왕의 강대함이 교만으로 이어져 제사장이 해야 하는 제사를 자신이 함으로 온몸이 문둥병이 되고 별궁에서 지내게 되는 사건이 있었다.

과거에 전염병을 주관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상고 하나님의 사람을 멸시하고 대적하고 하나님과 하나님의 종을 원망하고 하나님의 힘을 의지하지 않고 인간의 힘을 의지하고 교만한자에게 하나님이 전염병을 내리셨다는 것이다.

38:1~8,21 히스기야 왕도 종기로 인해 죽게 되었을 때 하나님 앞에 눈물로 부르짖고 기도하였더니 생명을 15년 연장해주고 무화과 뭉치를 종처에 바르고 치료받게 하셨다.

 여기서 우리가 깨달을 일은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원망, 교만하지 않고 하나님만 의지하고 살아야 하겠다.

 

2) 현재에도 전염병을 주관하시는 하나님(2:21~23)

 두아디라 교회에 주신 말씀으로 이세벨을 용납, 우리시대 교회를 음녀화 시킨다는 것이다.

 다원주의 교회, 혼합주의 교회, 용공주의 교회, 자유주의 교회로 만든다는 것이다. 예수 말고도 다른 곳에 구원이 있다는 교회를 계17:1~3 큰 음녀교회라 했고, 본문에서는 이세벨세력이라는 것이다. 그들에게 회개할 기회를 주었으되 회개하고자 아니 하므로 침상에 던지고 병들게 한다는 것이다. 그래도 회개치 않으면 큰 환난에 던지신다는 것이다. 그래도 회개치 않으면 사망으로 자녀를 죽이신다는 것이다. 회개만이 사는 길이다. 코로나 사태도 회개만이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다.

 

3) 미래에도 전염병을 재앙으로 내리신다.(16:2)

 앞으로 산자를 심판하실 때 첫 번째 재앙이 몸에서 악하고 독한 헌데가 나게 하신다는 것이다. 현대 용어로 이는 피부암을 말한다.

 계16:10~11 미래에 사람들은 자기의 행위를 회개치 않는다는 것이다.

우리시대 문제는 교회도, 종들도, 나라도, 민족도 회개할 줄 모르므로 이 재앙을 세계적으로 겪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하겠다. 전염병이 창궐하는 이 시대 오직 회개만이 사는 길이다.

 

결론 : 교만한 마음을 낮추고, 원망한 것을 회개하고 전염병으로부터 자유함을 받으라!

     (33:24 회개하고 사죄함을 받은 백성은 병들었노라 하지 아니 할 것이라!)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927
no. 제목 조회수 작성일
공지

2020년 10월 성회,세미나 연기

20162020년 10월 11일
공지

주일 예배 안내

42072020년 9월 8일
공지

말세 진리 요한계시록을 알기 원하십니까?

535602019년 2월 13일
931

2020.9.13[주일오전]  "거짓된 소문 뒤에 숨겨진 진실 " (합 3 : 2 )

692020년 9월 19일
930

2020.9.6[주일 낮] "전염병까지 주관하시는 하나님"(시91:1~7)

782020년 9월 18일
929

2020.8.30[주일 낮] "마지막 때에 복있는 종"(계1:3)

1512020년 9월 4일
928

2020.8.23[주일 낮] "사명있는 종들에게 새 힘을 주신다."(사40:29~31)

912020년 8월 25일
927

2020.8.16[주일 낮] "기도는 표적과 증거를 주신다."(사19:19~20)

932020년 8월 22일
926

2020.6.21[주일 낮] 

2042020년 6월 24일
925

2020.6.14[주일 낮] 작은책을 꿀 같이 먹는 종이 되라(계10:8-11, 겔3:1-3)

1952020년 6월 24일
924

2020.6.7[주일 낮] 민족 전쟁의 비밀(욜2:20-21)

1382020년 6월 24일
923

2020.5.31[주일 낮] 큰 물질 받을 종 준비하고 있으라(사45:3)

1342020년 6월 24일
922

2020.5.24[주일 낮] 무지함 속에 살지 마라(사6:9)

1342020년 6월 24일
921

2020.5.17[주일오전] 칭찬과 명성을 얻게 하신다(습3:17~20)

1032020년 6월 24일
920

2020.5.10[주일오전] 하나님의 사랑 받고 산다는 사실을 알고 살아라(사43:3-4)

992020년 6월 24일
919

2020.5.3[주일오전]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져라!(요21:1-11)

1152020년 6월 24일
918

 2020.4.26[주일오전] 성전마당만 밟고 다니지 마라(사1:10-17)

1112020년 6월 24일
917

2020.4.19[주일오전]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를 놓치지 마라(계2:21)

1222020년 6월 10일
916

2020.4.12[주일오전] 부활의 생기를 주셔서 살아나게 하신다(계11:11) 

862020년 6월 10일
915

2020.4.5 [주일오전] 한 분 예수님의 간절한 기도가 세계를 살리셨다. (눅22:39-44)

1012020년 6월 10일
914

2020.3.29[주일오전] 성전 문을 닫지 못하게 하라. (말1:10)

932020년 6월 10일
913

2020.3.22[주일오전] 말일에 예루살렘과 성산에 역사하시는 하나님(슥 8:3)

1032020년 6월 10일
912

2020.3.15[주일오전] 하나님의 생각을 바로 알고 살 때다(렘 29:11-13)

1102020년 6월 10일

대한예수교 장로회 예루살렘교회   경기도 여주시 매룡2길 9-66    문의 : 031-8051-1440   담임목사:문제선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